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원 동해안권 코로나19 진단 검사·대응 한결 빨라진다

송고시간2021-03-05 11:40

beta

작년보다 74배 폭증한 강원 동해안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와 대응이 한결 빨라지게 됐다.

강원도보건환경연구원은 강릉시 사천면에 있는 동부지원에 감염병진단 TF를 설치해 오는 8일부터 코로나19 진단검사를 한다고 5일 밝혔다.

강릉과 동해, 삼척 등 동해안 6개 지역은 춘천에 있는 보건환경연구원 본원과 200㎞ 이상 떨어져 있어 코로나19 진단 검사 등 신속 대응에 어려움이 있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작년보다 진단검사 74배 급증…공공검사 기관 확대 절실

동해시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주변 긴 줄
동해시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주변 긴 줄

[연합뉴스 자료사진]

(춘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작년보다 74배 폭증한 강원 동해안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와 대응이 한결 빨라지게 됐다.

강원도보건환경연구원은 강릉시 사천면에 있는 동부지원에 감염병진단 TF를 설치해 오는 8일부터 코로나19 진단검사를 한다고 5일 밝혔다.

강릉과 동해, 삼척 등 동해안 6개 지역은 춘천에 있는 보건환경연구원 본원과 200㎞ 이상 떨어져 있어 코로나19 진단 검사 등 신속 대응에 어려움이 있었다.

여기다 지역 사회 내 확산 방지 및 집단 발생 예방을 위한 진단수요가 전년도 같은 기간보다 74배가량 폭증, 빠르고 신속한 검사를 위한 공공 검사기관의 확대가 절실했다.

이에 본원에서 시행한 진단 검사를 동부지원에서 하게 되면 검체 이송 시간이 단축돼 4시간 이내에 신속히 결과를 통보받을 수 있다.

또 코로나19 확산을 조기에 차단해 동해안 지역 주민의 건강과 일상 회복에도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j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