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상대 자책골 유도' 손흥민, 풀럼전 6∼7점대 무난한 평점

송고시간2021-03-05 05:38

beta

풀럼전에서 상대의 자책골을 유도해 팀의 승리를 이끈 손흥민(29·토트넘)이 현지 매체로부터 무난한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열린 풀럼과 2020-2021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33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다.

올 시즌 EPL에서 13골 8도움(공식전 18골 15도움)을 올린 손흥민은 이날 공격포인트를 추가하지는 못했으나, 상대 자책골에 관여한 것을 포함해 날카로운 크로스와 슈팅으로 팀의 공격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손흥민 풀럼전 경기 모습
손흥민 풀럼전 경기 모습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풀럼전에서 상대의 자책골을 유도해 팀의 승리를 이끈 손흥민(29·토트넘)이 현지 매체로부터 무난한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열린 풀럼과 2020-2021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33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다.

토트넘은 풀럼 토신 아다라비오요의 자책골에 힘입어 1-0으로 승리했다.

결승골이 자책골로 기록됐지만, 이 득점은 손흥민과 델리 알리의 콤비 플레이에서 나왔다.

전반 19분 알리의 전진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페널티 지역 왼쪽에서 중앙으로 연결했고, 다시 알리가 이를 문전에서 오른발로 툭 차넣었다.

당초 이 득점은 손흥민의 리그 9호 도움에 이은 알리의 리그 1호 골로 기록됐으나, 이후 아다라비오요의 자책골로 정정됐다.

올 시즌 EPL에서 13골 8도움(공식전 18골 15도움)을 올린 손흥민은 이날 공격포인트를 추가하지는 못했으나, 상대 자책골에 관여한 것을 포함해 날카로운 크로스와 슈팅으로 팀의 공격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경기가 끝난 뒤 손흥민에게 6.9점의 평점을 매겼다.

해리 케인, 개러스 베일, 탕귀 은돔벨레, 벤 데이비스 등과 같은 점수다.

골키퍼 위고 요리스가 7.4점으로 팀 내에서 가장 높은 평가를 받았고, 맷 도허티(7.1점), 델리 알리, 다빈손 산체스(이상 7.0점)가 뒤를 이었다.

후반 22분 교체 투입된 루카스 모라의 평점이 5.9점으로 가장 낮았다.

풋볼 런던은 손흥민에게 팀에서 두 번째로 높은 7점을 줬다. 선발로 출전한 공격진 중에서는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 매체는 손흥민에 대해 "전반 17분 놀라운 크로스로 케인에게 절호의 기회를 만들어줬다. 케인은 이 패스를 득점으로 연결했어야만 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알리와 선보인 콤비 플레이를 소개한 뒤 "후반에는 수비에도 적극적으로 가담했다"고 덧붙였다.

bo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