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달 말까지 서울 120곳 봄꽃거리 조성

송고시간2021-03-05 06:00

beta

서울시는 월말까지 주요 도심지·간선도로·상권·병원·선별진료소 부근 등 120곳에 '봄꽃거리'를 조성한다고 5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지친 시민들이 일상 속에서 꽃과 나무를 보며 작은 행복을 느끼도록 하려는 것이라고 시는 설명했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거리 곳곳에 다채롭게 조성된 꽃길이 1년 넘게 이어진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길 기대한다"며 "올 봄에는 집 앞에서 즐기는 안전한 꽃놀이로 소확행(일상 속에서 작지만 확실하게 느낄 수 있는 행복)을 누리길 바란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시청 (CG)
서울시청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서울시는 월말까지 주요 도심지·간선도로·상권·병원·선별진료소 부근 등 120곳에 '봄꽃거리'를 조성한다고 5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지친 시민들이 일상 속에서 꽃과 나무를 보며 작은 행복을 느끼도록 하려는 것이라고 시는 설명했다.

시는 대표적 봄꽃인 수선화, 데이지, 루피너스, 아네모네, 웨이브 피튜니아 등으로 걸이화분 4만2천개와 테마화단 487개를 꾸미기로 했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거리 곳곳에 다채롭게 조성된 꽃길이 1년 넘게 이어진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길 기대한다"며 "올 봄에는 집 앞에서 즐기는 안전한 꽃놀이로 소확행(일상 속에서 작지만 확실하게 느낄 수 있는 행복)을 누리길 바란다"고 말했다.

limhwas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