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철도경찰 "KTX 내 햄버거 취식 사건, 법에 따라 엄정 처리"

송고시간2021-03-04 11:59

beta

철도특별사법경찰대는 이른바 'KTX 햄버거 취식' 사건과 관련 "열차 안에서 음식을 먹은 승객에 대해 철저히 조사해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 처리하겠다"고 4일 밝혔다.

철도경찰대는 이날 배포한 설명자료에서 "3일 오후 코레일로부터 KTX 열차 안에서 음식을 먹은 승객에 대한 고소장을 접수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철도경찰대 관계자는 "열차 승무원 등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사실관계를 조사하고 있다"며 "법과 원칙에 따라 철저히 조사하여 열차 내 공공질서를 확립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달리는 KTX 열차
달리는 KTX 열차

[한국철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철도특별사법경찰대는 이른바 'KTX 햄버거 취식' 사건과 관련 "열차 안에서 음식을 먹은 승객에 대해 철저히 조사해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 처리하겠다"고 4일 밝혔다.

철도경찰대는 이날 배포한 설명자료에서 "3일 오후 코레일로부터 KTX 열차 안에서 음식을 먹은 승객에 대한 고소장을 접수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코레일에 따르면 해당 승객은 지난달 28일 포항발 서울행 KTX 열차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채 햄버거 등 음식물을 섭취했고, 열차 승무원이 마스크 착용 등 방역지침 준수를 요청했지만 이에 따르지 않아 철도안전법 등을 위반한 혐의로 피소됐다.

철도경찰대 관계자는 "열차 승무원 등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사실관계를 조사하고 있다"며 "법과 원칙에 따라 철저히 조사하여 열차 내 공공질서를 확립하겠다"고 말했다.

또 열차를 이용하는 승객은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달라고 덧붙였다.

이번 사건은 온라인 공간을 통해 먼저 외부에 알려졌다. 방역수칙을 어긴 채 열차 안에서 음식물을 먹던 승객이 자신에게 항의하는 다른 승객을 향해 막말을 했다는 취지의 글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와 논란이 됐다.

kih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