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권광석 우리은행장 연임 결정…임기 1년

송고시간2021-03-04 11:42

beta

권광석 우리은행장(58)이 1년 더 우리은행을 이끌게 됐다.

우리금융지주[316140]는 4일 자회사대표이사후보추천위원회(자추위)를 열고 차기 우리은행장 최종 후보로 권광석 현 은행장을 추천했다.

권 행장은 지난해 취임 당시 이례적으로 1년 임기를 부여받았으며, 이번에도 추가로 1년 임기를 받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권광석 우리은행장
권광석 우리은행장

[우리은행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권광석 우리은행장(58)이 1년 더 우리은행을 이끌게 됐다.

우리금융지주[316140]는 4일 자회사대표이사후보추천위원회(자추위)를 열고 차기 우리은행장 최종 후보로 권광석 현 은행장을 추천했다.

권 행장은 지난해 취임 당시 이례적으로 1년 임기를 부여받았으며, 이번에도 추가로 1년 임기를 받았다. 현행 상법상 은행장 임기는 최대 3년까지 가능하다.

권 행장 선임은 은행 임추위와 이사회 및 이달 25일 열리는 정기 주주총회를 거쳐 최종 확정된다.

권 행장은 1988년 상업은행에 입행한 뒤 우리은행 미국 워싱턴지점 영업본부장, 무역센터금융센터장, 우리금융지주 홍보실장, 우리은행 대외협력단장 등을 거쳐 자회사인 우리PE 대표를 끝으로 우리금융을 떠나 새마을금고중앙회 신용공제 대표를 맡았다가, 작년 3월 우리은행장으로 공식 선임됐다.

우리금융 자추위는 "권 행장이 취임 후 코로나19 사태 등 어려운 대내외 금융환경 속에서도 조직 안정과 내실을 기하고 있는 점, 급변하는 디지털 환경에 신속히 대응하고 있는 점, 채널 혁신의 일환으로 고객에게 고도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영업점 간 협업체계(VG·같이그룹 제도)를 도입해 영엽력을 강화하고 있는 점과 경영의 연속성 등을 고려했다"고 추천 배경을 설명했다.

또 "작년의 경영성과가 부진한 상황 하에서 올해 경영성과 회복이 중요하다는 점을 감안해 권 행장 임기를 1년 더 연장해 경영성과를 회복할 수 있도록 최종 후보로 추천했다"고 덧붙였다.

yjkim8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