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카카오뱅크 윤호영 대표 연임 사실상 결정…임기 2년

송고시간2021-03-03 17:36

beta

카카오뱅크 윤호영(50) 대표이사의 연임이 사실상 확정됐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2월 중순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윤 대표를 차기 대표이사 후보로 단수 추천했다고 3일 밝혔다.

윤 대표의 새 임기는 2년이 될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지난달 임추위서 단수 추천…이달 30일 주총서 확정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이사가 지난달 2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발표하고 있다. [카카오뱅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카카오뱅크 윤호영(50) 대표이사의 연임이 사실상 확정됐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2월 중순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윤 대표를 차기 대표이사 후보로 단수 추천했다고 3일 밝혔다.

임추위는 카카오뱅크 설립을 주도한 윤 대표가 설립 이후 빠른 성장과 흑자전환을 이뤘으며 올 하반기 기업공개(IPO)를 앞둔 점을 고려해 윤 대표를 단수 추천한 것으로 알려졌다.

카카오뱅크 대표이사 선임은 이달 30일 열리는 주주총회에서 결정된다.

윤 대표의 새 임기는 2년이 될 예정이다.

윤 대표는 대한화재를 거쳐 ERGO다음다이렉트 경영기획팀장, 다음커뮤니케이션 경영지원부문장을 역임했으며 카카오 모바일뱅크 TFT 부사장을 맡아 카카오뱅크 설립을 주도한 뒤 2016년부터 지금까지 카카오뱅크를 이끌어왔다.

2019년 연간 기준 첫 흑자 전환에 성공한 카카오뱅크는 작년 1천136억원의 당기순이익을 올렸으며 올해 기업공개(IPO)를 앞두고 있다.

윤 대표는 지난달 초 기자간담회에서 "올해는 대출 상품 부문에서 금융 포용을 확대해나가겠다"며 올해 중·저신용자 대출 비중을 획기적으로 늘리겠다고 선언했다.

yjkim8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