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FNC엔터 자회사, 150억원에 유명 음원 저작인접권 확보

송고시간2021-03-03 10:45

beta

씨엔블루 등이 소속된 FNC엔터테인먼트(이하 FNC)의 자회사가 150억여 원에 드라마 OST(오리지널사운드트랙) 등 유명 음원의 저작인접권을 확보했다.

3일 FNC 보도자료와 공시 등에 따르면 FNC 자회사 FNC인베스트먼트는 냠냠엔터테인먼트 음원 372곡의 저작인접권을 양수하는 계약을 맺었다.

FNC 공동 대표이사인 안석준 FNC인베스트먼트 대표는 "이번 계약을 통해 FNC는 자사 소속 아티스트의 저작인접권은 물론 유명 외부 아티스트들의 음악 권리를 추가로 취득해 향후 매년 안정적인 수입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냠냠엔터테인먼트의 '호텔 델루나' OST 등 음원 372곡 인수

[FNC엔터테인먼트 제공]

[FNC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씨엔블루 등이 소속된 FNC엔터테인먼트(이하 FNC)의 자회사가 150억여 원에 드라마 OST(오리지널사운드트랙) 등 유명 음원의 저작인접권을 확보했다.

3일 FNC 보도자료와 공시 등에 따르면 FNC 자회사 FNC인베스트먼트는 냠냠엔터테인먼트 음원 372곡의 저작인접권을 양수하는 계약을 맺었다. 계약금액은 141억원으로 부가가치세는 제외된 금액이다.

냠냠엔터테인먼트는 드라마 OST 제작 등을 해온 회사다. 저작인접권은 음반 제작자와 실연자(가수·연주자) 등이 갖는 권리로, 작사·작곡가가 갖는 저작권과 구별되는 개념이다.

FNC인베스트먼트가 저작인접권을 확보한 음원에는 '호텔 델루나' OST인 태연의 '그대라는 시'와 10CM의 '나의 어깨에 기대어요', 드라마 '달의 연인 - 보보경심 려' OST인 엑소-첸백시의 '너를 위해' 등이 포함돼 있다.

FNC 공동 대표이사인 안석준 FNC인베스트먼트 대표는 "이번 계약을 통해 FNC는 자사 소속 아티스트의 저작인접권은 물론 유명 외부 아티스트들의 음악 권리를 추가로 취득해 향후 매년 안정적인 수입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FNC인베스트먼트는 콘텐츠 관련 분야 사업 투자를 전문으로 하는 법인으로 지난달 설립됐다. 향후 FNC의 엔터테인먼트 사업과 시너지가 날 수 있는 신규사업도 발굴할 예정이다.

kimhyo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