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총리, 아스트라제네카 고령층 접종 검토 지시

송고시간2021-03-03 09:07

beta

정세균 국무총리는 3일 만 65세 이상 고령층에게도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하는 방안을 검토해 달라고 지시했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고령층에게도 효과가 있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들이 공개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총리는 "독일도 65세 이상으로 접종을 확대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으며, 프랑스는 74세까지 확대했다"며 "우리나라는 65세 이상에게 아스트라제네카 접종을 유보하고 있으나 각국 정책이 변화가 있는 만큼 질병관리청이 전문가의 의견을 다시 한번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교사 우선접종도 검토해야…K주사기, 美·日에도 수출"

정세균 총리,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주재
정세균 총리,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주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3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1.3.3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3일 만 65세 이상 고령층에게도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하는 방안을 검토해 달라고 지시했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고령층에게도 효과가 있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들이 공개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총리는 "독일도 65세 이상으로 접종을 확대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으며, 프랑스는 74세까지 확대했다"며 "우리나라는 65세 이상에게 아스트라제네카 접종을 유보하고 있으나 각국 정책이 변화가 있는 만큼 질병관리청이 전문가의 의견을 다시 한번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정 총리는 또 "요양병원 재단 이사장 가족이 새치기 접종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는데 사실이라면 개탄스러운 일"이라며 "사회적 신뢰를 저버리는 행위는 묵과할 수 없다. 가능한 모든 제재 수단을 활용해 엄정히 조치해달라"고 지시했다.

한편 정 총리는 이날 오전 TBS 라디오에 출연해서는 "11월까지 집단 면역을 만들자는 스케줄에 차질이 없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특히 국내 기업이 생산한 LDS(Low Dead Space·최소 잔여형) 주사기와 관련해선 "미국에도, 일본에도 수출하게 될 것 같다"고 전했다.

등교수업 확대에 따라 교사들에게 백신을 우선 접종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는 것에 대해선 "백신 당국인 질병관리청이나 전문가 위원회가 긍정적으로 검토해야 한다고 본다"고 했다.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