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명중 신임 경제부지사 "강원도 발전에 온 힘을 보태겠다"

송고시간2021-03-02 18:05

beta

김명중 강원도 신임 경제부지사는 2일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온라인·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을 통해 강원도가 새로운 도약과 발전의 기회로 삼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 신임 경제부지사는 이날 취임식에서 이같이 밝힌 뒤 "4차 산업혁명을 촉진하고 기업의 투자를 적극적으로 유치하는 것은 물론 SOC 확충 등 지역 현안 해결에 최우선 중점을 두겠다"고 강조했다.

"24년간 중앙정부에서 쌓아온 저의 경험과 인적·물적 자산 등을 최대한 활용해 강원도 발전에 조금이나마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온 힘을 보태겠다"고 다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명중 신임 경제부지사 취임
김명중 신임 경제부지사 취임

[강원도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춘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김명중 강원도 신임 경제부지사는 2일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온라인·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을 통해 강원도가 새로운 도약과 발전의 기회로 삼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 신임 경제부지사는 이날 취임식에서 이같이 밝힌 뒤 "4차 산업혁명을 촉진하고 기업의 투자를 적극적으로 유치하는 것은 물론 SOC 확충 등 지역 현안 해결에 최우선 중점을 두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24년간 중앙정부에서 쌓아온 저의 경험과 인적·물적 자산 등을 최대한 활용해 강원도 발전에 조금이나마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온 힘을 보태겠다"고 다짐했다.

행정고시 40회인 김 신임 경제부지사는 기재부 지역경제정책과장, 국유재산정책과장, 홍보담당관, 법사예산과장, 예산총괄과장 등을 역임했다.

기재부 출신 도 경제부지사는 우병렬 전 경제부지사에 이어 두 번째다.

도는 올해 국비 확보 목표액 8조원 달성과 4차 산업혁명 촉진 등 도정 현안의 차질 없는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명중 강원도 신임 경제부지사
김명중 강원도 신임 경제부지사

[강원도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j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