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없는 것들이"…KTX서 햄버거 먹더니 항의받자 되레 막말 [이래도 되나요]

송고시간2021-03-02 16:32

beta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수칙을 어기고 고속철도(KTX) 안에서 취식하다가 항의받은 여성이 도리어 막말 등을 한 일이 인터넷을 통해 알려져 네티즌들로부터 뭇매를 맞았습니다.

지난달 28일 인터넷 중고자동차 판매사이트인 '보배드림' 게시판에는 'KTX 무개념 햄버거 진상녀'라는 제목으로 영상과 함께 글이 게시됐는데요.

글쓴이에 따르면 동대구역에서 KTX에 탄 한 젊은 여성이 열차 안에서 마스크를 턱까지 내린 채 초코케이크를 먹다가 지나가던 승무원으로부터 제지받았습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수칙을 어기고 고속철도(KTX) 안에서 취식하다가 항의받은 여성이 도리어 막말 등을 한 일이 인터넷을 통해 알려져 네티즌들로부터 뭇매를 맞았습니다.

지난달 28일 인터넷 중고자동차 판매사이트인 '보배드림' 게시판에는 'KTX 무개념 햄버거 진상녀'라는 제목으로 영상과 함께 글이 게시됐는데요.

글쓴이에 따르면 동대구역에서 KTX에 탄 한 젊은 여성이 열차 안에서 마스크를 턱까지 내린 채 초코케이크를 먹다가 지나가던 승무원으로부터 제지받았습니다.

이후 이 여성은 아예 마스크를 벗고 햄버거를 먹다가 같은 칸에 타고 있던 글쓴이로부터 냄새가 난다는 항의를 받았는데요.

글쓴이는 이 여성이 '여기서 먹든 말든 무슨 상관이냐'며 '우리 아빠가 도대체 누군 줄 알고 그러냐, 너 같은 거 가만 안 둔다고 갑자기 제 사진을 찍더라'고 했습니다.

글쓴이는 또 이 여성은 '없는 것들이 화가 가득 차서 있는 사람한테 화풀이한다'며 막말을 한 뒤 자신의 아버지에게 전화해 '내가 빵 좀 먹었다고 어떤 ○○○이 나한테 뭐라 그래'라고 하고는 글쓴이 사진을 소셜미디어(SNS)에 올리겠다고 협박했다고도 적었는데요.

첨부된 영상을 보면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방역 수칙으로 열차 내에서 음식물 섭취가 금지돼 있다"는 안내방송이 여러 차례 나오는데도 이 여성은 전혀 아랑곳하지 않는 모습이었습니다.

해당 게시물은 네티즌들의 공분을 사며 일파만파 번졌으며 게시 이틀만인 2일 오후 조회 수 23만 회를 넘기고 700개 이상의 댓글이 달렸는데요.

댓글 상당수가 방역수칙을 어긴 여성의 태도를 문제 삼았고 '아버지가 누구냐'는 댓글도 적지 않았습니다.

모욕감을 느껴 고소를 검토했다던 글쓴이는 2일 해당 게시물에 덧붙인 글에서 "(이슈가 되자) 그 여자분이 누군지 알게 돼 고심 끝에 문자를 보내 사과를 요청했다"며 "다행히 그날 행동에 대해 반성하고 있다며 재차 죄송하다고 하더라"고 전했는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해연·손수지>

<영상: 보배드림 제공>

"없는 것들이"…KTX서 햄버거 먹더니 항의받자 되레 막말 [이래도 되나요] - 2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