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북 요양병원 접종률 9.4%…"늦어도 10일까지 완료"

송고시간2021-03-02 13:41

beta

이달 5일까지 접종을 마무리해야 하는 충북지역 요양병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접종률이 9.4%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충북도에 따르면 도내 53개 요양병원의 접종 대상자는 6천198명이다.

도 관계자는 "의료진이 부족해 접종이 다소 늦어지는 곳이 있다"며 "늦어도 이달 10일까지 접종을 모두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상 반응 16명, 아나필락시스 등 과민증상은 없어

(청주=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이달 5일까지 접종을 마무리해야 하는 충북지역 요양병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접종률이 9.4%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백신 접종
백신 접종

[연합뉴스 자료사진]

2일 충북도에 따르면 도내 53개 요양병원의 접종 대상자는 6천198명이다.

이 가운데 9.4%인 580명이 지난 1일까지 백신을 맞았다.

이들 요양병원에는 지난달 25일과 28일 백신이 각각 전달됐다.

53개 병원 중 백신을 1차로 받은 곳은 15곳, 2차로 전달받은 곳은 38곳이다.

도 관계자는 "의료진이 부족해 접종이 다소 늦어지는 곳이 있다"며 "늦어도 이달 10일까지 접종을 모두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이달 중 백신을 접종해야 하는 요양시설은 217곳(5천439명)이다.

요양시설 백신 접종률은 10.5%(571명)이다.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에서 접종을 마친 인원을 보건소별로 나눠보면 옥천이 488명으로 가장 많다.

다음은 청주 상당 126명, 청주 흥덕 120명, 영동 70명, 충주 68명, 음성 60명, 단양 57명, 청주 청원 54명, 제천·보은·증평·진천 각 20명, 괴산 18명, 청주 서원 10명 순이다.

충북도는 요양병원·시설의 1분기 백신 접종이 제때 끝날 수 있도록 신속한 접종을 독려할 계획이다.

지난달 28일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후 이상 반응을 보인 요양병원·시설 관련자는 16명이다.

급성 중증 알레르기 반응인 '아나필락시스'를 포함한 과민 증상이 나타난 경우는 없다.

이상 반응은 대부분 발열, 접종 부위 통증, 오한, 두통, 피로감 등이다.

이들 중 3명이 병원 진료를 받았으나 회복해 모두 귀가했다.

k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