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데이터 일자리 마련에 1천125억원 투입…ICT 벤처 창업도 지원

송고시간2021-03-02 12:28

beta

정부가 2021년도 추가경정예산(추경)으로 인공지능(AI)·바이오 데이터를 확대하고 정보통신기술(ICT) 스타트업을 지원해 일자리를 창출한다.

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이번 추경에는 데이터 일자리 마련을 위한 예산 1천125억원과 디지털 전환 지원 예산 186억원, ICT 기업 창업 지원금 약 16억원이 포함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추경으로 일자리양성 추진…중소기업 디지털전환 186억원 등 편성

2021년도 추경안 (PG)
2021년도 추경안 (PG)

[김민아, 박은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정부가 2021년도 추가경정예산(추경)으로 인공지능(AI)·바이오 데이터를 확대하고 정보통신기술(ICT) 스타트업을 지원해 일자리를 창출한다.

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이번 추경에는 데이터 일자리 마련을 위한 예산 1천125억원과 디지털 전환 지원 예산 186억원, ICT 기업 창업 지원금 약 16억원이 포함됐다.

과기정통부는 바이오 연구 데이터를 디지털화하고 빅데이터 역량을 지닌 '바이오 데이터 엔지니어' 1천명을 양성한다. 바이오 연구 데이터 엔지니어 채용 지원과 데이터 전문가 성장을 돕는 데 150억원이 투입된다.

연구 기관에서 모은 데이터는 '국가 바이오 데이터 스테이션'과 연계해 활용할 방침이다. 국가 바이오 데이터 스테이션은 국가 연구개발(R&D)로 생산되는 바이오 연구 데이터를 범부처 차원에서 통합 수집해 제공한다.

AI 서비스 개발에 필수인 AI 학습용 데이터 확대 구축에는 975억원을 쓴다.

AI 학습용 데이터 수집과 정제·가공, 검증 등의 작업에 크라우드 소싱 방법을 도입해 청년 취업을 돕는다. 크라우드 소싱은 국민이 언제 어디서나 데이터 구축에 참여할 수 있는 방식이다.

중소·중견 기업과 비영리기관의 디지털 전환도 추진한다.

정부는 디지털 전환 강사 약 900명을 고용해 중소기업, 소상공인, 비영리 기관에 디지털 전환 기초교육을 제공한다. 디지털 전환 컨설턴트 300명을 고용해 디지털 전환 컨설팅을 제공하는 내용도 담겼다.

ICT 창업 지원에는 16억2천만원을 쓴다. 과기정통부는 ICT 기업 창업을 위해 멘토링과 비즈니스 미팅, 투자 아카데미, 실전 창업 교육 등을 지원한다. 벤처 기업인이 창업가와 경험·노하우를 공유하고 창업가의 경영 애로사항 진단을 돕는 내용도 포함됐다.

jung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