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한미 안보실장 통화…"대북문제 긴밀 조율 약속 재확인"

백악관 "한미동맹 굳건함·한반도 평화 중요성 확인"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청와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제이크 설리번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1일(현지시간) 통화하고 한미동맹과 대북문제 등을 논의했다고 백악관이 밝혔다.

백악관은 이날 에밀리 혼 국가안보회의(NSC) 대변인 명의의 성명에서 이같이 전했다.

혼 대변인에 따르면 서 실장과 설리번 보좌관은 한미동맹의 굳건함, 북한에 관해 긴밀히 조율하겠다는 공동의 약속, 한반도 평화와 안정 유지의 중요성을 재확인했다.

두 사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과 기후변화 문제 대응을 포함해 다양한 공동의 외교정책 우선순위에 관해서도 협의했다.

서 실장과 설리번 보좌관은 조 바이든 대통령이 지난 1월 20일 취임한 직후인 23일에도 통화하고 취임 축하 인사와 함께 한반도 평화 정착을 비롯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제이크 설리번 미국 백악관 안보보좌관
제이크 설리번 미국 백악관 안보보좌관

[AP=연합뉴스 자료사진]

jbry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