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대통령, 오늘 국무회의 주재…'맞춤형 피해지원'추경안 의결

송고시간2021-03-02 05:00

beta

정부는 2일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피해를 본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을 의결한다.

당정청은 추경과 함께 기정예산(旣定豫算·의회에서 이미 확정된 예산) 4조5천억원의 패키지로 구성된 19조5천억원 규모의 맞춤형 피해지원 대책을 발표한 바 있다.

정부는 이날 의결된 추경안을 4일 국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무회의 주재하는 문재인 대통령
국무회의 주재하는 문재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일 오전 청와대에서 제9회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정부는 2일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피해를 본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을 의결한다.

15조원 규모의 이번 추경안은 소상공인·고용취약계층 긴급피해지원과 긴급 고용대책, 방역 대책을 위한 재원 등으로 구성됐다.

앞서 당정청은 추경과 함께 기정예산(旣定豫算·의회에서 이미 확정된 예산) 4조5천억원의 패키지로 구성된 19조5천억원 규모의 맞춤형 피해지원 대책을 발표한 바 있다.

당정청은 소상공인 지원대책으로 '버팀목 플러스 자금'을 지급하기로 하고 지원 범위를 5인 이상 소기업까지 넓혔다.

아울러 일반업종 매출 한도기준은 기존 4억원에서 10억원까지 상향조정하고 1인이 운영하는 사업체도 추가로 지원하기로 하는 등 지원금 지급 대상을 대폭 늘렸다.

정부는 이날 의결된 추경안을 4일 국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민주당은 추경안을 신속히 처리해 3월 하순부터 지원금이 지급되도록 할 계획이다.

kj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