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선열들 숭고한 정신 계승"…전북서 제102주년 3·1절 기념식

송고시간2021-03-01 11:53

beta

제102주년 3·1절 기념식이 전북도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참석자들은 독립운동에 몸 바친 선열들의 숭고한 나라 사랑 정신 계승을 다짐했다.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코로나19 탓에 3·1절 기념식을 온라인으로 치러져 도민을 직접 만날 수 없어 아쉽다"며 "도민이 최대한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방역과 백신접종을 차질 없이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3·1절 기념식 모습.
3·1절 기념식 모습.

[전북도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제102주년 3·1절 기념식이 전북도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기념식에는 도내 보훈단체장과 도민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도청 직원 등은 화상 플랫폼 '줌(Zoom)'으로 기념식에 참여하거나 유튜브 생중계를 지켜봤다.

행사는 국민의례, 독립선언서 낭독, 3·1절 노래, 만세삼창 등 순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독립운동에 몸 바친 선열들의 숭고한 나라 사랑 정신 계승을 다짐했다.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코로나19 탓에 3·1절 기념식을 온라인으로 치러져 도민을 직접 만날 수 없어 아쉽다"며 "도민이 최대한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방역과 백신접종을 차질 없이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이밖에 전북 독립운동추념탑과 익산 송리문화회관, 고창 동리국악당 등 5개 시·군에서도 3·1절 기념식이 일제히 열렸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