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브라질, 자체 개발 관측위성 '아마조니아-1' 발사 성공

송고시간2021-03-01 03:39

아마존 열대우림 포함 환경·농업 실태 관측 임무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브라질이 100% 자체 기술로 개발한 관측 위성을 성공적으로 발사했다.

28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브라질 과학기술혁신부는 '아마조니아-1'로 이름 붙여진 관측 위성이 이날 새벽 인도 안드라 프라데시 지역에 있는 우주센터에서 로켓에 실려 발사됐으며 성공적으로 궤도에 진입했다고 밝혔다.

브라질 자체 개발 '아마조니아-1' 위성 발사 장면
브라질 자체 개발 '아마조니아-1' 위성 발사 장면

브라질이 100% 자체 기술로 개발한 관측 위성 '아마조니아-1'이 28일(현지시간) 인도 우주센터에서 발사됐다. [국영 TV 브라질]

아마조니아-1 위성은 브라질 국립우주연구소(INPE)와 과학기술혁신부 산하 브라질 우주국(AEB)의 협력을 통해 개발됐다.

INPE는 아마조니아-1 위성이 아마존 열대우림 벌채 현황을 추적 관찰하고 브라질 전역에서 이루어지는 농업 실태에 관한 자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INPE는 아마존 열대우림 관련 자료를 다른 나라와도 공유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마조니아-1의 수명은 4년이며 이후 '아마조니아-1B'와 '아마조니아-2'가 차례로 발사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브라질은 북동부 마라냥주의 주도(州都)인 상 루이스에서 400㎞ 떨어진 곳에 있는 아우칸타라 우주센터를 올해 말부터 본격적으로 가동할 계획이다.

브라질 북동부 지역에 있는 아우칸타라 우주센터 [국영 뉴스통신 아젠시아 브라질]
브라질 북동부 지역에 있는 아우칸타라 우주센터 [국영 뉴스통신 아젠시아 브라질]

브라질은 군사독재정권 시절인 1970년대부터 우주 개발에 관심을 두기 시작했고, 아우칸타라 우주센터가 위성 발사 기지로 사용됐다.

이 우주센터에서는 2003년 8월 22일 'VLS-1 VO3' 로켓이 발사 직전 폭발하면서 발사대가 무너져 23명이 사망하고 20여 명이 부상하는 대형 참사가 벌어졌다.

브라질은 보수 공사를 거쳐 사고 14개월 만인 2004년 10월 24일 로켓 시험발사에 성공했으나 사업은 제대로 이뤄지지 못했다.

아우칸타라 우주센터 사용 신청은 지금까지 9건이 접수됐으며, 이 가운데 5건은 다른 나라가 신청했다. '아마조니아-1B'와 '아마조니아-2' 발사도 이 우주센터에서 이뤄질 계획이다.

fidelis21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