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천안 다세대주택서 부녀 숨진 채 발견…경찰 수사

송고시간2021-02-28 15:23

beta

충남 천안 한 다세대주택에서 부녀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8일 천안 서북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께 서북구 두정동 한 다세대주택 방에서 40대 A씨와 그의 딸이 숨져 있는 것을 아내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관계자는 "외부 침입 흔적은 발견하지 못했다"며 "정확한 사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천안서북경찰서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천안서북경찰서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천안=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충남 천안 한 다세대주택에서 부녀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8일 천안 서북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께 서북구 두정동 한 다세대주택 방에서 40대 A씨와 그의 딸이 숨져 있는 것을 아내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현장에서는 A씨가 남긴 유서가 발견됐다.

경찰 관계자는 "외부 침입 흔적은 발견하지 못했다"며 "정확한 사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으면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psyki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