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최지만, 무릎 통증으로 MLB 시범경기 개막전 '결장'

송고시간2021-02-28 10:39

beta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탬파베이 레이스의 내야수 최지만(30)이 2021 메이저리그(MLB) 시범경기 개막전에 결장한다.

메이저리그 공식 사이트인 MLB닷컴에 따르면, 최지만은 2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 샬럿에서 진행 중인 탬파베이 스프링캠프 훈련을 소화하지 못했다.

최지만은 다음 달 1일 샬럿 스포츠 파크에서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벌이는 시범경기 개막전에 선발 출전할 예정이었으나, 무릎 상태 때문에 결정하기로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최지만
최지만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탬파베이 레이스의 내야수 최지만(30)이 2021 메이저리그(MLB) 시범경기 개막전에 결장한다.

메이저리그 공식 사이트인 MLB닷컴에 따르면, 최지만은 2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 샬럿에서 진행 중인 탬파베이 스프링캠프 훈련을 소화하지 못했다.

오른쪽 무릎 통증이 발생했기 때문이다.

최지만은 다음 달 1일 샬럿 스포츠 파크에서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벌이는 시범경기 개막전에 선발 출전할 예정이었으나, 무릎 상태 때문에 결정하기로 했다.

케빈 캐시 탬파베이 감독은 "아마도 과도한 훈련 때문일 것"이라며 "최지만이 예정된 경기에는 뛰지 못하지만 괜찮을 것"이라고 말했다.

abb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