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호날두 선제골' 유벤투스, 베로나와 뼈아픈 1-1 무승부

송고시간2021-02-28 09:03

beta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10연패에 도전하는 유벤투스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선제골에도 중위권 팀 헬라스 베로나와 승부를 내지 못했다.

유벤투스는 28일 오전(한국시간) 이탈리아 베로나의 마르칸토니오 벤테고디 경기장에서 열린 2020-2021 이탈리아 세리에A 24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베로나와 1-1로 비겼다.

선두 추격에 갈 길이 바쁜 유벤투스로서는 '뼈아픈' 무승부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선제골 터트리는 유벤투스 호날두.
선제골 터트리는 유벤투스 호날두.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10연패에 도전하는 유벤투스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선제골에도 중위권 팀 헬라스 베로나와 승부를 내지 못했다.

유벤투스는 28일 오전(한국시간) 이탈리아 베로나의 마르칸토니오 벤테고디 경기장에서 열린 2020-2021 이탈리아 세리에A 24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베로나와 1-1로 비겼다.

이로써 승점 1을 추가하는 데 그친 리그 3위 유벤투스의 시즌 승점은 46(13승 7무 3패)이 됐다.

선두 인터 밀란(승점 53, 16승 5무 2패)과는 7점 차나 되고 2위 AC 밀란(승점 49, 15승 4무 4패)에도 3점이 뒤진다.

선두 추격에 갈 길이 바쁜 유벤투스로서는 '뼈아픈' 무승부였다.

베로나는 9승 8무 7패(승점 35)로 9위를 유지했다.

전반 맹공을 퍼붓고도 득점 없이 마친 유벤투스는 후반 4분 호날두의 선제골로 균형을 깨뜨렸다.

페데리코 키에사가 페널티지역 안 왼쪽에서 중앙으로 내준 공을 호날두가 달려들며 오른발로 가볍게 마무리했다.

호날두는 올 시즌 리그 19호 골로 득점 선두를 유지했다.

하지만 유벤투스는 후반 32분 베로나의 안토닌 바라크에게 통한의 헤딩 동점 골을 내줬고, 결국 더는 상대 골문을 열지 못한 채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