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꾸준히 줄어든 미분양 주택…1년 새 60% 감소

송고시간2021-02-28 11:00

beta

주택 시장 과열로 미분양 아파트 물량이 급속히 소진되는 가운데, 지난달 기준으로 전국 미분양 주택이 1년새 60% 이상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미분양은 1년 전 4만3천268호에 비하면 60.4% 줄어들었다.

주택 수요가 높아지면서 그동안 소외됐던 미분양 아파트가 최근 인기를 끌며 빠르게 소진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주택 시장 과열로 미분양 아파트 물량이 급속히 소진되는 가운데, 지난달 기준으로 전국 미분양 주택이 1년새 60% 이상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 자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국토교통부 자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1월 말 기준 전국의 미분양 주택은 총 1만7천130호로 집계됐다.

이는 전달 1만9천5호 대비 9.9% 감소한 것이다. 미분양은 1년 전 4만3천268호에 비하면 60.4% 줄어들었다.

주택 수요가 높아지면서 그동안 소외됐던 미분양 아파트가 최근 인기를 끌며 빠르게 소진되고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2000년 관련 통계를 관리하기 시작한 이후 최소 수준으로 줄어든 것"이라고 말했다.

지역별로 수도권은 1천861호로 전달(2천131호) 대비 12.7%, 지방은 1만5천269호로 전달(1만6천874호)보다 9.5% 각각 감소했다.

85㎡ 초과 중대형이 637호로 전달보다 9.0%, 85㎡ 이하는 1만6천493호로 전월 대비 9.9% 각각 줄었다.

건물이 완공되고 나서도 분양되지 못한 '준공 후 미분양'은 1만988호로 전달(1만2천6호) 대비 8.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 미분양 주택 현황은 국토부 국토교통통계누리(http://stat.molit.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