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나경원 "아동학대 특별수사대 설치"…오세훈, '학폭' 간담회

송고시간2021-02-27 12:13

beta

국민의힘 나경원·오세훈 서울시장 경선후보가 27일 아동·청소년 보호 공약으로 표심잡기에 나섰다.

나 후보는 이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서울시장 직속으로 '서울 아동 행복 지킴이단'을 신설하겠다고 공약했다.

오 후보는 전국 학교폭력 상담전화(1588-9128) 등을 운영하는 푸른나무재단(구 청소년폭력예방재단)을 방문해 학교폭력 예방 분야에서 일하는 현장 전문가들의 이야기를 듣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수정 교수와 기념촬영하는 나경원
이수정 교수와 기념촬영하는 나경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국민의힘 나경원·오세훈 서울시장 경선후보가 27일 아동·청소년 보호 공약으로 표심잡기에 나섰다.

나 후보는 이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서울시장 직속으로 '서울 아동 행복 지킴이단'을 신설하겠다고 공약했다.

서울시 특별사법경찰에 아동학대 관련 업무를 맡겨 사건이 발생했을 때 즉시 출동할 수 있게 하겠다는 것이다.

또한 자치경찰에 '아동학대범죄 특별수사대'를 설치하고, 현재 4곳에 불과한 아동 보호시설을 자치구마다 1곳 이상으로 늘려 피해 아동을 즉시 가해자와 분리하겠다고도 약속했다.

나 후보는 "아이의 몸과 마음이 건강해야 비로소 건강한 서울이라 말할 수 있다"고 했다.

나 후보는 이날 오후에는 소셜미디어 '클럽하우스'에서 자문 역할로 캠프에 합류한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와 함께 '여성·아동 안심서울', 건강한 서울'을 주제로 대화를 나눈다.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경선후보 시민후원회장단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경선후보 시민후원회장단

(서울=연합뉴스) 27일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경선후보의 사무실에서 시민후원회장단이 임명장을 들고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오세훈 후보 측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오 후보는 전국 학교폭력 상담전화(1588-9128) 등을 운영하는 푸른나무재단(구 청소년폭력예방재단)을 방문해 학교폭력 예방 분야에서 일하는 현장 전문가들의 이야기를 듣는다.

오 후보는 아동·청소년 상담 기관을 2배로 늘리고, 민간 상담기관의 상담료를 지원하는 내용의 '안심 학교' 공약을 이 자리에서 다시 강조할 예정이다.

오 후보 측은 "학교 폭력 근절은 현장의 이야기를 듣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같이 머리를 맞대고 아이디어를 얻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오전에는 시민 20여 명으로 구성된 '서울시민 후원회장단'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회장단에는 주방특수용접공, 취업준비생, 마을버스 기사 등이 참여했다.

오 후보는 "평범하지만 우리 사회를 떠받치는 각계각층의 시민들이 저의 시민후원회장을 자처하고 나선 주신 것은, 생활밀착형 민생정치를 펼쳐달라는 시민들의 염원이 반영된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