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일본 코로나 하루 확진 1천명 안팎…긴급사태 일부 해제

송고시간2021-02-27 08:21

beta

일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하루 확진자가 최근 일주일 1천명 안팎을 유지하고 있다.

27일 현지 공영방송 NHK 집계에 따르면 전날 일본 전역에서 새로 확인된 코로나19 확진자는 1천56명이었다.

일본 정부는 외출 자제와 음식점 영업시간 단축 등을 골자로 한 코로나19 긴급사태가 발령된 10개 광역지방자치단체 중 6개 지역은 다음 달 1일부터 발령을 해제하기로 전날 결정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내달 1일부터 10개 광역지자체 중 6개 지역 긴급사태 풀려

'오사카 등 긴급사태 조기 해제' 결정한 스가 일본 총리
'오사카 등 긴급사태 조기 해제' 결정한 스가 일본 총리

(도쿄 AP/교도=연합뉴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26일 도쿄 총리관저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스가 총리는 이날 회의에서 오사카부(大阪府) 등 6개 광역자치단체의 긴급사태를 이달 말 해제하기로 결정했다. 일본 정부는 원래 내달 7일을 끝으로 긴급사태를 해제한다는 계획이었으나 전체 10개 지역 중 수도권을 제외한 6개 지역의 종료 시점을 일주일 정도 앞당겼다. leekm@yna.co.kr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일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하루 확진자가 최근 일주일 1천명 안팎을 유지하고 있다.

27일 현지 공영방송 NHK 집계에 따르면 전날 일본 전역에서 새로 확인된 코로나19 확진자는 1천56명이었다.

이에 따라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43만1천221명으로 늘었다.

일본의 최근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수를 보면 20일 1천233명, 21일 1천32명, 22일 740명, 23일 1천82명, 24일 921명, 25일 1천76명이다.

코로나19 긴급사태가 발령되기 시작한 지난달 초·중순 하루 최대 7천명대를 기록한 것과 비교하면 현저히 줄었다.

일본의 코로나19 사망자는 전날 80명 늘어 누적 7천839명이 됐다.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추이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추이

[NHK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일본 정부는 외출 자제와 음식점 영업시간 단축 등을 골자로 한 코로나19 긴급사태가 발령된 10개 광역지방자치단체 중 6개 지역은 다음 달 1일부터 발령을 해제하기로 전날 결정했다.

해제 대상은 오사카(大阪)부, 교토부(京都府), 효고(兵庫)현, 후쿠오카(福岡)현, 기후(岐阜)현, 아이치(愛知)현이다.

반면 도쿄도(東京都), 사이타마(埼玉)·가나가와(神奈川)·지바(千葉)현 등 수도권 4개 광역자치단체는 긴급사태를 유지하기로 했다.

수도권은 당초 긴급사태 발령 시한인 다음 달 7일에 해제한다는 게 일본 정부의 목표다.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