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경북 건조한 날씨…동해안엔 강풍

송고시간2021-02-27 06:53

beta

27일 대구와 경북은 건조한 날씨 속에 동해안 지역엔 강한 바람이 불겠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경북 포항, 경주 등 남부 동해안에 강풍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초속 8∼14m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

경북 내륙과 북부 동해안에도 초속 6∼12m의 강풍이 부는 곳이 있겠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건조주의보(GIF)
건조주의보(GIF)

[제작 김유경.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27일 대구와 경북은 건조한 날씨 속에 동해안 지역엔 강한 바람이 불겠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경북 포항, 경주 등 남부 동해안에 강풍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초속 8∼14m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

경북 내륙과 북부 동해안에도 초속 6∼12m의 강풍이 부는 곳이 있겠다.

동해남부전해상에서 물결이 2∼5m로 매우 높게 일어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건조특보가 발효된 경북 북부 내륙은 실효 습도 35% 이하로 대기가 매우 건조한 가운데 경북 내륙도 대기가 점점 건조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낮 기온은 동풍의 영향으로 10도 안팎을 기록하겠다.

대구기상청 관계자는 "대기가 건조한 데다 바람이 강해 산불 등 화재 발생 가능성이 높은 만큼 경각심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yongm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