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백신접종] 첫날 오후 6시까지 전국서 1만6천813명 접종

송고시간2021-02-26 19:49

beta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첫날인 26일 전국에서 오후 6시 기준으로 1만6천813명이 접종을 마친 것으로 집계됐다.

질병관리청은 이날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자 잠정 집계치를 이같이 밝혔다.

전국 요양병원·요양시설, 정신요양·재활시설의 만 65세 미만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 가운데 백신 접종에 동의한 28만9천480명 중 5.81%가 첫날 접종을 한 셈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코로나19 백신 접종 대기 중
코로나19 백신 접종 대기 중

(서울=연합뉴스) 26일 오전 서울 도봉구보건소에서 요양병원·요양시설 종사자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을 하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2021.2.26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첫날인 26일 전국에서 오후 6시 기준으로 1만6천813명이 접종을 마친 것으로 집계됐다.

질병관리청은 이날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자 잠정 집계치를 이같이 밝혔다.

전국 요양병원·요양시설, 정신요양·재활시설의 만 65세 미만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 가운데 백신 접종에 동의한 28만9천480명 중 5.81%가 첫날 접종을 한 셈이다.

국내 인구(5천200만명 기준) 대비 첫날 접종률은 0.03%다.

질병청은 앞서 이날 하루 전국 213개 요양시설의 입소자·종사자 5천266명이 백신을 맞고, 이와 별개로 292개 요양병원에서도 자체 계획에 따라 접종을 한다고 밝혔다.

질병청은 이날 밤 12시 기준 접종자 통계는 27일 오전 9시 30분께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화이자 백신 첫 접종은 27일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마련된 중앙예방접종센터에서 진행된다.

국립중앙의료원 종사자 199명과 수도권의 코로나19 환자 치료병원 종사자 101명 등 총 300명이 접종 대상이다.

sun@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