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토∼일 낮 기온 15도 안팎 '포근'…매우 건조한 날씨

송고시간2021-02-26 17:55

beta

토요일과 일요일인 27∼28일 낮 기온이 15도 내외로 오르며 포근할 전망이다.

기상청은 27일 동풍이 불면서 백두대간을 기준으로 서쪽지역의 낮 기온은 10∼15도 분포로 포근하겠다고 26일 밝혔다.

28일 낮 기온은 따뜻한 남풍이 불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이 15도 내외의 분포를 보이겠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실개천으로 변한 강릉 오봉저수지 상류
실개천으로 변한 강릉 오봉저수지 상류

(강릉=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강원 동해안에 눈과 비가 거의 내리지 않는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23일 강원 강릉시민의 식수원인 오봉저수지 상류가 바닥을 드러내고 있다. 2021.2.23 dmz@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토요일과 일요일인 27∼28일 낮 기온이 15도 내외로 오르며 포근할 전망이다.

또 이번 주말과 휴일에 매우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니 화재 예방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한다.

기상청은 27일 동풍이 불면서 백두대간을 기준으로 서쪽지역의 낮 기온은 10∼15도 분포로 포근하겠다고 26일 밝혔다. 다만, 동해안 지역은 10도 내외로 다소 선선할 전망이다.

28일 낮 기온은 따뜻한 남풍이 불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이 15도 내외의 분포를 보이겠다.

27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2도∼6도, 낮 최고기온은 7∼17도로 예상된다. 28일 예상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5도∼7도, 낮 최고기온은 11∼19도다.

현재 건조특보가 발효된 수도권과 충청권 내륙, 강원 영서, 경북 북부 내륙은 실효습도 35% 이하로 대기가 매우 건조하다. 여기에 동풍을 따라 백두대간을 넘어 이동하는 건조한 공기가 유입돼 그 밖의 충청권과 남부 내륙도 차차 건조해지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최근 크고 작은 산불과 화재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가운데 바람도 강해 서쪽지역을 중심으로 화재가 발생하면 큰불로 번질 수 있으니 경각심을 가지고 화재예방에 철저하게 대비해달라"고 요청했다.

27일 중부지방(강원 영동 제외)은 대체로 맑고 전북은 가끔 구름이 많겠다. 전남권과 경상권, 강원 영동은 대체로 흐린 가운데 강원 영동은 새벽부터 아침 사이 비, 강원 산지는 눈이 조금 오는 곳이 있다.

28일은 전국이 맑다가 오후부터 차차 흐려지겠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 5㎜ 미만, 예상 적설량은 강원 산지 1㎝ 내외다.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