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함소원-천화 불화설 극복…"다시 노력, 가정 지킬 것"(종합)

송고시간2021-02-26 22:10

beta

TV조선 스타 부부 관찰 예능 '아내의 맛'을 통해 인기를 얻었으나 이혼설에 휩싸였던 18살 차 한중 커플 함소원(45)-천화(陳華·27) 부부가 가정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함소원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는 너무 사랑해서 결혼했다. 우리의 사랑 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 시선도 국경도 그 어떤 장애물도 없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연예계에서는 부부가 불화를 겪고 있으며 천화가 이혼을 염두에 두고 중국으로 돌아간다는 소문이 돌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함소원(왼쪽)-천화 부부
함소원(왼쪽)-천화 부부

[TV조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TV조선 스타 부부 관찰 예능 '아내의 맛'을 통해 인기를 얻었으나 이혼설에 휩싸였던 18살 차 한중 커플 함소원(45)-천화(陳華·27) 부부가 가정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함소원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는 너무 사랑해서 결혼했다. 우리의 사랑 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 시선도 국경도 그 어떤 장애물도 없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너무 사랑했기에… 하지만 가족이 되어가는 과정 같다"면서 "나는 이 가정을 지켜낼 것이다. 나를 믿고 조금만 기다려달라. 부탁드린다"고 쓰며 천화와 입을 맞추는 사진, 시부모와 딸의 모습이 담긴 가족사진도 함께 올렸다.

이에 천화도 이날 오후 딸을 사랑스럽게 바라보는 사진과 함께 "#다시 시작 #다시 노력 #아빠"라는 글을 올리며 화답했다.

최근 연예계에서는 부부가 불화를 겪고 있으며 천화가 이혼을 염두에 두고 중국으로 돌아간다는 소문이 돌았다. 지난해에도 두 사람의 결별설이 불거졌으나 '아내의 맛'에 복귀하면서 변함없는 애정을 과시한 바 있다.

1997년 미스코리아 태평양으로 연예계에 데뷔한 함소원은 주로 중국을 무대로 활동하던 중 천화와 2018년 초 혼인신고를 해 화제가 됐으며 같은 해 12월 딸을 얻었다.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