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함소원, 천화와 불화설에 "가정 지켜낼 것…믿고 기다려달라"

송고시간2021-02-26 16:19

beta

TV조선 스타 부부 관찰 예능 '아내의 맛'을 통해 인기를 얻은 18살 차 한중 커플 함소원(45)-천화(陳華·27) 부부가 이혼설에 휩싸인 가운데 함소원이 이를 부인했다.

함소원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는 너무 사랑해서 결혼했다. 우리의 사랑 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 시선도 국경도 그 어떤 장애물도 없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너무 사랑했기에… 하지만 가족이 되어가는 과정 같다"면서 "나는 이 가정을 지켜낼 것이다. 나를 믿고 조금만 기다려달라. 부탁드린다"고 쓰며 천화와 입을 맞추는 사진, 시부모와 딸의 모습이 담긴 가족사진도 함께 올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함소원(왼쪽)-천화 부부
함소원(왼쪽)-천화 부부

[TV조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TV조선 스타 부부 관찰 예능 '아내의 맛'을 통해 인기를 얻은 18살 차 한중 커플 함소원(45)-천화(陳華·27) 부부가 이혼설에 휩싸인 가운데 함소원이 이를 부인했다.

함소원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는 너무 사랑해서 결혼했다. 우리의 사랑 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 시선도 국경도 그 어떤 장애물도 없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너무 사랑했기에… 하지만 가족이 되어가는 과정 같다"면서 "나는 이 가정을 지켜낼 것이다. 나를 믿고 조금만 기다려달라. 부탁드린다"고 쓰며 천화와 입을 맞추는 사진, 시부모와 딸의 모습이 담긴 가족사진도 함께 올렸다.

최근 연예계에서는 부부가 불화를 겪고 있으며 천화가 이혼을 염두에 두고 중국으로 돌아간다는 소문이 돌았다. 지난해에도 두 사람의 결별설이 불거졌으나 '아내의 맛'에 복귀하면서 변함없는 애정을 과시한 바 있다.

1997년 미스코리아 태평양으로 연예계에 데뷔한 함소원은 주로 중국을 무대로 활동하던 중 천화와 2018년 초 혼인신고를 해 화제가 됐으며 같은 해 12월 딸을 얻었다.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