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 코로나 핫스폿 요양원…백신 접종 후 신규확진 80% '뚝'

송고시간2021-02-26 15:08

beta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후로 요양원 등 장기요양시설에서의 코로나19 신규 확진 및 사망자수가 급격히 줄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뉴욕타임스(NYT)가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NYT가 연방 통계 자료를 분석한 결과 백신 접종이 시작된 지난해 12월 말부터 올해 2월 초까지 요양원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수는 80% 이상, 사망자수도 65% 이상 감소했다.

신규 확진 및 사망자수가 이처럼 큰 폭으로 감소한 것은 지난해 초 팬데믹 시작 이후 처음으로, 백신 접종과 함께 요양원의 코로나 상황이 마침내 전환점을 맞게 된 것으로 보인다고 NYT는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확진·사망자수 모두 크게 감소…"코로나 확산 이후 처음"

미국 요양원 거주자 백신 접종[AP=연합뉴스]
미국 요양원 거주자 백신 접종[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윤영 기자 =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후로 요양원 등 장기요양시설에서의 코로나19 신규 확진 및 사망자수가 급격히 줄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뉴욕타임스(NYT)가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NYT가 연방 통계 자료를 분석한 결과 백신 접종이 시작된 지난해 12월 말부터 올해 2월 초까지 요양원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수는 80% 이상, 사망자수도 65% 이상 감소했다.

미국에서는 지금까지 코로나19로 요양원 거주자 및 종사자 총 16만3천여명이 숨지는 등 요양원이 팬데믹으로 인한 가장 큰 타격을 받았다. 16만3천여명은 미국의 코로나19 전체 사망자의 3분의 1 이상을 차지하는 수치다.

하지만 신규 확진 및 사망자수가 이처럼 큰 폭으로 감소한 것은 지난해 초 팬데믹 시작 이후 처음으로, 백신 접종과 함께 요양원의 코로나 상황이 마침내 전환점을 맞게 된 것으로 보인다고 NYT는 전했다.

특히 코로나19 확산의 '핫스폿'으로 꼽혔던 요양원의 신규 확진 및 사망자 감소율이 전체 코로나19 확진 및 사망 감소율을 약 배 가까이 상회하는 것도 고무적인 결과라도 NYT는 진단했다.

전문가들은 무엇보다 백신이 요양원의 코로나19 확진 및 사망자를 줄이는 데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지금까지 약 450만명의 장기요양시설 거주자 및 직원이 최소 1회 백신 접종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중 210만명은 2회 접종을 모두 완료했다.

백신 접종을 거부하는 요양원 거주자, 종사자들도 있지만 지역별로 90% 이상의 거주자 및 종사자가 접종을 마쳤으며, 코네티컷과 웨스트 버지니아 등 일부 주는 주내 모든 요양시설에 대한 접종을 완료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보건협회의 데이비드 기퍼드 박사는 "노인층에 이 백신이 활발히 반응하는 것이라면, 이는 나머지 인구 계층에도 대단히 좋은 신호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최근 수주 간 미국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이 크게 줄고 있는 점도 요양시설의 코로나19 상황이 개선되는 데 영향을 끼친 것으로 분석된다.

NYT는 접종률이 90% 이상인 노스다코타주 그랜드포크스의 한 요양원에서는 거주자들에 대한 친지 방문이 허용되고 함께 모여 노래를 부르기도 하는 등 조금씩 원래의 일상을 되찾아가고 있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y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