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착한 임대인' 법안 통과…세액공제비율 50%→70%로

송고시간2021-02-26 14:49

임대료 인하 (PG)
임대료 인하 (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임차인의 임대료를 깎아준 '착한 임대인'의 세액공제 비율이 70%로 확대된다.

국회는 26일 본회의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의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을 처리했다.

개정안은 '착한 임대인'의 임대료 인하분에 적용되는 소득·법인세 세액공제율을 50%에서 70%로 상향하고, 공제 적용기한을 올해 6월 30일에서 12월 31일까지로 6개월 연장했다.

cho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