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스트레이키즈 현진 "학창시절 잘못된 언행 진심으로 사과"

송고시간2021-02-26 12:49

beta

보이그룹 스트레이키즈 현진이 학창시절 언어폭력에 대해 피해자에게 사과했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현진에게 언어폭력 등의 피해를 입었다는 글을 올린 게시자를 현진이 직접 만나 사과했다고 26일 밝혔다.

현진도 이날 SNS에 "학창 시절 저의 잘못된 언행으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자필 사과문을 올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피해글 게시자 만나 사과…소속사 "연습생 선발과정 세심하게 노력하겠다"

스트레이키즈 현진
스트레이키즈 현진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보이그룹 스트레이키즈 현진이 학창시절 언어폭력에 대해 피해자에게 사과했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현진에게 언어폭력 등의 피해를 입었다는 글을 올린 게시자를 현진이 직접 만나 사과했다고 26일 밝혔다.

소속사는 "다양한 분들로부터 청취한 내용과 취합한 정보를 종합해본 결과, 당시 상황에 대한 기억이 첨예하게 달라 게시글에 나와 있는 모든 내용의 사실관계를 명백하게 입증하는 데에는 어려움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도 "과거 현진의 미성숙하고 부적절한 언행으로 상처 입고 피해를 받으신 분들이 계시고, 현진 역시 해당 부분에 대해서 깊게 후회하고 반성했기에 게시자 분들을 직접 만나 진정으로 사과했다"고 전했다.

또 "혹여 연락이 닿지 못했지만 현진의 과거 언행으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적이 있으셨던 분들께도 이 자리를 빌려 사과의 말씀 전해드린다"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앞으로 현진이 바른길을 갈 수 있도록 더욱 신경 쓸 예정이라며 "지금까지 연습생, 아티스트 선발 과정에서 생각하지 못했던 부분까지 더욱 세심한 노력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현진도 이날 SNS에 "학창 시절 저의 잘못된 언행으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자필 사과문을 올렸다.

그는 "제가 했던 행동들을 돌아보니 부끄럽고 변명의 여지가 없다"며 "제가 사과를 하고 사과를 받아주었다고 해서 과거의 제가 남긴 상처가 완전히 사라지지 않는다는 것을 잘 알기에 깊이 반성한다"고 거듭 밝혔다.

현진은 과거 동급생에게 과거 언어폭력과 성희롱 등을 가했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에 휩싸였고 'MBN Y 포럼 2021' 축하 공연, MBC '쇼! 음악중심' MC 등 스케줄에도 불참했다.

kimhyo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