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몬스타엑스 기현, 학폭 주장에 "학창시절 미성숙한 행동 사과"

송고시간2021-02-26 09:24

beta

보이그룹 몬스타엑스 기현이 학교폭력 의혹에 휩싸이자 "학창 시절 저의 미성숙한 태도나 행동들로 상처를 받은 분들이 있다면 지금이라도 진심으로 사과를 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기현은 26일 몬스타엑스 팬 카페에 글을 올려 "실망을 안겨드려 너무나 죄송하며 앞으로도 마음속 깊이 반성하며 살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연예인의 학교폭력 폭로가 잇따라 터져 나오는 가운데 기현이 학창 시절 돈을 빼앗거나 담배 심부름을 시켰다는 주장도 등장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몬스타엑스 기현
몬스타엑스 기현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보이그룹 몬스타엑스 기현이 학교폭력 의혹에 휩싸이자 "학창 시절 저의 미성숙한 태도나 행동들로 상처를 받은 분들이 있다면 지금이라도 진심으로 사과를 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기현은 26일 몬스타엑스 팬 카페에 글을 올려 "실망을 안겨드려 너무나 죄송하며 앞으로도 마음속 깊이 반성하며 살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학교폭력 주장이 제기된 이후 "시간이 많이 지나 내가 기억하지 못하는 내 모습이 있는 건 아닐까 스스로를 수백 수천번 의심하는 시간들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스스로 돌이켜봤을 때 학업에 충실한 학생은 아니었고 학생 신분으로 하지 않았어야 할 행동을 했던 것도 맞다"며 이에 대해서는 성인이 된 이후 계속 죄책감을 느끼고 있다고도 밝혔다.

그는 이 글에 자신의 중학교 시절 일화 등도 적었지만, 자신에 대해 제기된 학교폭력 가해 주장 자체에 대해서는 직접적으로 사실관계를 해명하지는 않았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연예인의 학교폭력 폭로가 잇따라 터져 나오는 가운데 기현이 학창 시절 돈을 빼앗거나 담배 심부름을 시켰다는 주장도 등장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사안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사실관계 확인에 최선의 노력을 해야 한다는 생각"이라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논란이 계속되자 소속사는 26일 팬 카페에 기현의 중학교 생활기록부 내용과 함께 거듭 글을 올려 "대부분의 동문들로부터 기현이 학폭을 행한 적이 없었다는 증언을 받았다"고 해명했다.

소속사는 과거 동일한 내용의 게시물을 올린 유포자들에 대해 법적 대응을 의뢰한 적이 있으며, 이날 강남경찰서에 허위사실 유포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kimhyo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