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레이디 가가, 반려견 2마리 도둑맞아…"현상금 5억6천만원"

송고시간2021-02-26 09:24

beta

세계적 팝스타 레이디 가가가 반려견 두마리를 도난 당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레이디 가가의 한 측근에 따르면 레이디 가가는 미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에 반려견 세마리를 두고 이탈리아 로마에 영화 촬영차 머물러왔다.

레이디 가가는 반려견 행방을 아는 사람에게 아무런 추궁 없이 현상금 50만 달러(5억6천만원)를 주겠다고 제시했다고 이 측근은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레이디 가가 반려견 절도 현장
레이디 가가 반려견 절도 현장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 세계적 팝스타 레이디 가가가 반려견 두마리를 도난 당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레이디 가가의 한 측근에 따르면 레이디 가가는 미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에 반려견 세마리를 두고 이탈리아 로마에 영화 촬영차 머물러왔다.

이들 반려견은 산책 도우미와 함께 24일 저녁 외출했으며, 산책 도우미가 괴한이 쏜 총에 맞은 사이 두마리가 도난 당했다.

나머지 한마리는 현장에서 도망쳤다가 무사히 발견됐다.

산책 도우미는 30대 남성으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위중한 상태다.

경찰은 총을 쏜 용의자가 남성이며, 흰색 차량을 타고 도주한 것으로 보고 있다.

레이디 가가는 반려견 행방을 아는 사람에게 아무런 추궁 없이 현상금 50만 달러(5억6천만원)를 주겠다고 제시했다고 이 측근은 전했다.

이들 반려견은 프렌치 불독이다.

newgla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