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백신접종] 충북 오늘 936명 접종…요양병원·요양시설 대상

송고시간2021-02-26 08:48

beta

26일 오전 9시 충북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다.

집단감염 우려가 큰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의 종사자·입소자가 대상이다.

충북도에 따르면 이날 요양병원 6곳과 요양시설 18곳의 종사자와 입소자 936명에게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할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26일 오전 9시 충북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다.

집단감염 우려가 큰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의 종사자·입소자가 대상이다.

코로나19 백신 접종(CG)
코로나19 백신 접종(CG)

[연합뉴스TV 제공]

충북도에 따르면 이날 요양병원 6곳과 요양시설 18곳의 종사자와 입소자 936명에게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할 예정이다.

청주 2곳 120명, 충주 1곳 68명, 제천 1곳 20명, 옥천 14곳 486명, 영동 1곳 80명, 진천 2곳 20명, 괴산 1곳 4명, 음성 1곳 67명, 단양 1곳 71명이다.

상황에 따라 접종자 수가 변동될 수 있다.

접종대상이 가장 많은 옥천군의 경우 자체 접종하는 요양병원 1곳을 제외한 13곳의 요양시설에 보건소 방문접종팀(5개팀)을 투입한다.

방문접종팀은 의사 5명, 간호사 10명, 행정인력 20명으로 구성됐다.

다른 시군은 주말과 휴일이 이어지는 점을 고려해 다음달 2일부터 본격적인 접종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충북에는 전날 보건소 14곳·요양병원 15곳에 8천200명분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도착했고, 이달 28일 요양병원 37곳에 같은 백신 3천400명분이 추가로 들어온다.

도는 이 백신을 다음 달 초까지 요양병원(52곳)과 요양시설(205곳), 정신요양재활시설(11곳)의 입소자와 종사자 1만1천600여명 중 접종에 동의한 1만1천9명(95%)에게 놓을 계획이다.

요양병원은 자체 접종하고, 요양시설은 촉탁의사 또는 보건소 방문접종팀을 통해 접종한다. 종사자들은 보건소를 방문해 맞을 수도 있다.

충북도는 백신 이상반응 등에 대비한 역학조사반과 민관합동신속대응팀도 운영한다.

충북도 관계자는 "오는 9월까지 도민 135만명에 대한 백신 접종을 안전히 시행해 집단면역이 형성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fUvfUqbcDWc

jeonc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