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北기업, 남한 기업 상대로 물품대금 청구 소송

송고시간2021-02-25 20:18

beta

북한 기업이 한국 기업과 거래하는 과정에서 돈을 떼였다며 한국 법원에 소송을 제기한 것으로 뒤늦게 밝혀졌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북한 민족경제협력연합회(민경련) 소속인 A사는 2019년 한국 기업 B사를 상대로 물품 대금 53억원을 청구하는 소송을 서울중앙지법에 제기했다.

북한 기업이 우리 기업을 상대로 소송을 낸 것은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019년 서울중앙지법에 소송…"아연 공급하고 돈 못받아"

남북 기업 (CG)
남북 기업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북한 기업이 한국 기업과 거래하는 과정에서 돈을 떼였다며 한국 법원에 소송을 제기한 것으로 뒤늦게 밝혀졌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북한 민족경제협력연합회(민경련) 소속인 A사는 2019년 한국 기업 B사를 상대로 물품 대금 53억원을 청구하는 소송을 서울중앙지법에 제기했다. 북한 기업이 우리 기업을 상대로 소송을 낸 것은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A사는 2010년 약 2천600t의 아연을 B사에 공급하기로 약정을 맺고 아연을 공급했으나 전체 대금 중 53억원을 받지 못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반면 B사 측은 이미 대금을 지급했다는 입장인 것으로 전해졌다.

원고 측 소송대리를 맡은 법무법인 동북아 이경재 변호사는 "북한 기업이 원고 자격으로 한국 법원에 소송을 낸 사건으로, 올해 4월 1심 판결을 앞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jae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