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의용, 아세안 사무총장과 통화…미얀마 상황 우려 공유

송고시간2021-02-25 19:25

beta

정의용 외교부 장관은 25일 림 족 호이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사무총장과 통화하고 신남방정책 이행, 한-아세안 협력, 지역정세 등에 대해 논의했다.

양측은 신남방정책 플러스 7대 전략 방향에 따른 한-아세안 협력이 가시적 성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최근 미얀마 상황에 대한 우려를 공유하고 사태 해결을 위한 아세안의 건설적 역할이 중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화상회의 하는 정의용 장관
화상회의 하는 정의용 장관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2021년 2월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화상 재외공관장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정의용 외교부 장관은 25일 림 족 호이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사무총장과 통화하고 신남방정책 이행, 한-아세안 협력, 지역정세 등에 대해 논의했다.

양측은 신남방정책 플러스 7대 전략 방향에 따른 한-아세안 협력이 가시적 성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조속한 극복과 경제회복을 위한 협력도 강화하기로 했다.

또 최근 미얀마 상황에 대한 우려를 공유하고 사태 해결을 위한 아세안의 건설적 역할이 중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bluekey@yna.co.kr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