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野, 문대통령 부산행에 격앙…"선거개입은 탄핵사유"(종합)

송고시간2021-02-25 17:02

beta

국민의힘은 25일 문재인 대통령의 부산 방문을 4월 재보선을 앞둔 선거 개입으로 규정하고 맹비난을 쏟아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선거 질서를 훼손하는 대통령의 노골적 선거 개입은 탄핵 사유에 해당한다는 점을 잊지 말기 바란다"며 "(부산 방문) 일정이 끝난 다음 선거법 위반 혐의에 대해 검토에 들어갈 것"이라고 했다.

김은혜 대변인은 논평에서 문 대통령을 향해 "중립 의무를 위반한 채 선거에 개입하겠다는 선전포고나 다름없다"며 "재난에는 숨어 있던 콘트롤 타워가 선거 때는 청와대에 우뚝 선다. '떴다방' 관권 선거"라고 비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송철호 시장 보고 듣는 문 대통령
송철호 시장 보고 듣는 문 대통령

(부산=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왼쪽 두 번째)이 25일 부산 부전역에서 열린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전략 보고'에 참석, 부전역 플랫폼에서 울산광역시 송철호 시장(왼쪽 첫 번째)의 '생활 행정공동체 전략보고'를 듣고 있다.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은 25일 문재인 대통령의 부산 방문을 4월 재보선을 앞둔 선거 개입으로 규정하고 맹비난을 쏟아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선거 질서를 훼손하는 대통령의 노골적 선거 개입은 탄핵 사유에 해당한다는 점을 잊지 말기 바란다"며 "(부산 방문) 일정이 끝난 다음 선거법 위반 혐의에 대해 검토에 들어갈 것"이라고 했다.

주 원내대표는 "청와대 울산시장 선거 개입 사건 당사자로 재판받는 송철호 울산시장과 드루킹 대선 여론조작으로 실형을 선고받은 김경수 경남지사도 일정에 들어 있다"며 "피고인과 같이하는 아주 볼썽사나운 일정인 것 같다"고 말했다.

김은혜 대변인은 논평에서 문 대통령을 향해 "중립 의무를 위반한 채 선거에 개입하겠다는 선전포고나 다름없다"며 "재난에는 숨어 있던 콘트롤 타워가 선거 때는 청와대에 우뚝 선다. '떴다방' 관권 선거"라고 비판했다.

송철호 시장 보고 듣는 문 대통령
송철호 시장 보고 듣는 문 대통령

(부산=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부산 부전역에서 열린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전략 보고'에 참석, 부전역 플랫폼에서 열차에 랩핑 된 자료를 보며 울산광역시 송철호 시장으로부터'생활 행정공동체 전략 보고'를 듣고 있다. jjaeck9@yna.co.kr

부산이 지역구인 서병수 의원은 "명백한 선거지원 운동이다. 선거운동을 즉각 중지하라"고 했다.

원희룡 제주지사도 "선거법 시비가 당연히 뒤따를 것이다. 어쩌면 야권이 이런 문제를 제기해주는 것을 기대하고 정치공학적 계산을 마친 것일지도 모르겠다"며 "대통령까지 표만 생각하면, 이 나라가 어찌 되겠는지 가슴이 터진다"고 페이스북에 썼다.

한편 국민의힘은 더불어민주당이 추진하는 국정원 사찰 의혹 규명 시도에 대해서도 선거에 영향을 끼치려는 의도가 있다는 의심의 눈초리를 보냈다.

김은혜 대변인은 논평에서 "선거를 앞두고 갑자기 경천동지할 일을 발견한 것처럼 법석인 것은 성추행 선거에서 국민 눈을 돌리기 위한 '할리우드 액션'이다. '제2의 시장 선거 개입'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울산시장 선거개입 사건의 피해를 주장하는 김기현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지금 돌아가는 상황을 보면 3년 전 울산시장 선거공작 때와 판박이처럼 닮았다"며 "청와대와 여당의 불법 공작 선거 습성이 또 발동했다"고 했다.

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