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 캠프마켓 등 미군기지 주변 개발에 올해 1조5천억 투입

송고시간2021-02-25 12:00

beta

정부가 올해 전국 주한미군 기지 주변 개발을 위해 111개 사업에 걸쳐 총 1조5천35억 원을 투입한다.

행정안전부는 이런 내용을 담은 '주한미군 공여구역 주변 지역 등 발전종합계획'의 올해 사업계획을 확정하고 국토교통부 등 6개 부처와 함께 사업을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올해 사업에는 국비 1천733억 원, 지방비 1천838억 원, 민간투자 1조1조464억 원 등 총 1조5천35억 원이 지원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정부, 주한미군 공여구역 주변지역 등 발전 관련 올해 사업계획 확정

미군기지 주변 개발사업 주요 사업 예시
미군기지 주변 개발사업 주요 사업 예시

[행정안전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정부가 올해 전국 주한미군 기지 주변 개발을 위해 111개 사업에 걸쳐 총 1조5천35억 원을 투입한다.

행정안전부는 이런 내용을 담은 '주한미군 공여구역 주변 지역 등 발전종합계획'의 올해 사업계획을 확정하고 국토교통부 등 6개 부처와 함께 사업을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공여구역이란 한국이 주한미군에게 제공한 시설이나 구역을 말한다.

올해 사업에는 국비 1천733억 원, 지방비 1천838억 원, 민간투자 1조1조464억 원 등 총 1조5천35억 원이 지원된다.

이는 지난해(1조2천926억 원)보다 2천109억 원 늘어난 것이다.

사업별로는 신규사업 13건에 2천898억 원, 계속사업 81건에 1조1천744억 원, 완료사업 17건에 393억 등 원이다.

분야별로는 반환공여구역 토지매입비 지원, 반환공여구역 개발, 주변 지역 개발 등으로 나뉜다.

정부는 우선 인천 캠프 마켓 기지 역사·문화공원 조성 등 3개 사업에 필요한 토지매입비 700억 원을 지원한다.

또 의정부 캠프 라과디아 도시개발사업과 화성 매향리 평화생태공원 조성사업 등 반환공여구역 개발을 위한 15개 사업에 3천240억 원이 투입된다.

양주 은남일반산업단지 조성, 군산 공항로 기반시설 설치 및 정비사업 등 주변 지역 개발을 위한 93개 사업에는 1조1천95억 원이 투입된다.

전해철 행안부 장관은 "그동안 미군기지 주변 지역은 국가안보를 이유로 각종 규제 등으로 인한 지역발전 정체를 감수해야 했다"며 "정부의 지속적인 지원과 민간투자를 통해 미군기지 주변 지역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부는 2008년 주한미군 공여구역주변지역 등 발전종합계획을 수립한 이래, 지난해까지 433개 사업에 13조105억 원을 지원했다.

또 내년까지 15년간 526개 사업에 총 46조4천697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kih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