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수유리 애국선열·광복군묘역 국가가 관리한다

송고시간2021-02-25 08:08

beta

서울 강북구 수유리 애국선열 및 광복군 합동묘역과 경기 안성 전몰군경 합동묘역이 국가관리 묘역으로 지정됐다고 국가보훈처가 25일 밝혔다.

수유리 애국선열 묘역은 '서울 수유 국가관리묘역'으로, 안성 전몰군경 합동묘역은 '안성 사곡 국가관리묘역'으로 명칭이 변경된다.

보훈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방자치단체, 유족 등과 협의를 통해 지방에 산재해 있는 합동묘역을 추가로 국가관리 묘역으로 지정할 것"이라며 "국가를 위해 헌신한 분들의 명예와 유가족의 자긍심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지자체·유족 협의로 지정 첫사례…안성 전몰군경 합동묘역도

서울 수유리 국가관리묘역 위치도
서울 수유리 국가관리묘역 위치도

[보훈처 자료 캡처]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서울 강북구 수유리 애국선열 및 광복군 합동묘역과 경기 안성 전몰군경 합동묘역이 국가관리 묘역으로 지정됐다고 국가보훈처가 25일 밝혔다.

이들 묘역은 해당 지방자치단체와 유족 등과의 협의를 거쳐 국가관리 묘역으로 지정된 첫 번째 사례다.

이에 따라 수유리 애국선열 묘역은 '서울 수유 국가관리묘역'으로, 안성 전몰군경 합동묘역은 '안성 사곡 국가관리묘역'으로 명칭이 변경된다. 지난해 개정해 시행된 '국립묘지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법률'에 따른 조치다.

보훈처는 이들 묘역에 전담 직원을 배치하고, 안내판과 편의시설을 설치하는 등 국립묘지에 준하는 수준으로 관리할 계획이다.

국가관리묘역 현황
국가관리묘역 현황

[보훈처 자료 캡처]

서울 수유리 묘역에는 김창숙·손병희·신익희·여운형·이시영·이준(이상 대한민국장 포상) 선생 등 독립유공자 32명이 안장돼 있다. 안성 묘역에는 6·25 참전용사 58명이 영면해 있다.

보훈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방자치단체, 유족 등과 협의를 통해 지방에 산재해 있는 합동묘역을 추가로 국가관리 묘역으로 지정할 것"이라며 "국가를 위해 헌신한 분들의 명예와 유가족의 자긍심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 안성 사곡 국가관리묘역
경기 안성 사곡 국가관리묘역

[보훈처 자료 캡처]

three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