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알렉산더 왕이 성추행" 추가 폭로…본인은 부인

송고시간2021-02-24 19:17

beta

미국 출신의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알렉산더 왕(37)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주장이 추가로 나왔다.

영국 BBC방송은 미국 파슨스 스쿨에서 인테리어 디자인을 공부하는 대학생 키튼 불런(21)이 지난해 8월 뉴욕에 있는 한 클럽에서 왕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고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왕의 성추행 의혹은 영국 출신 모델 오웬 무니(26)가 지난 2017년 1월 뉴욕에 있는 한 클럽에서 왕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이후 커지기 시작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미국 출신의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알렉산더 왕
미국 출신의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알렉산더 왕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홍준석 기자 = 미국 출신의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알렉산더 왕(37)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주장이 추가로 나왔다.

영국 BBC방송은 미국 파슨스 스쿨에서 인테리어 디자인을 공부하는 대학생 키튼 불런(21)이 지난해 8월 뉴욕에 있는 한 클럽에서 왕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고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불런에 따르면 그는 지난해 8월 24일 오후 11시 30분께 뉴욕 '피시볼 클럽'에서 왕을 만났고, 그와 마찬가지로 파슨스 스쿨을 나온 왕과 모교에 대한 얘기를 나누다가 왕이 있던 자리에 합석했다.

그는 "새벽 이른 시간에 왕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면서 "갑자기 그가 내 바지 지퍼를 내리고 손을 바지에 넣더니, 여러 사람 앞에서 신체 부위를 만졌다"라고 말했다.

또 "순간 얼어붙었다"면서 "그가 집으로 데려가고 싶다고 말했는데, 최대한 빨리 그 상황을 벗어나고 싶었다"라고 덧붙였다.

왕의 성추행 의혹은 영국 출신 모델 오웬 무니(26)가 지난 2017년 1월 뉴욕에 있는 한 클럽에서 왕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이후 커지기 시작했다.

왕은 "터무니없는 거짓 주장"이라면서 성추행 의혹에 선을 긋고 있다.

honk0216@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