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낙연 "토종백신 꼭 만들어달라…개발만 하면 사겠다"

송고시간2021-02-24 16:15

beta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2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과 관련, "국내 토종 제약사들이 꼭 작품을 내놓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민주당 전혜숙 의원이 주최한 백신·치료제 토론회에 참석해 "변이 바이러스로 인한 또 다른 팬데믹이 있을 수 있어 백신 수요가 여전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1호가 아니어도 지원하겠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발언을 언급하며 "1호가 아니어도 된다. 개발만 해달라. 그러면 사드리겠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코로나19 백신·치료제 토론회 인사말하는 이낙연
코로나19 백신·치료제 토론회 인사말하는 이낙연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24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코로나19 백신·치료제 국내개발 동향과 전망'을 주제로 열린 국난극복 K-뉴딜위원회 토론회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2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과 관련, "국내 토종 제약사들이 꼭 작품을 내놓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민주당 전혜숙 의원이 주최한 백신·치료제 토론회에 참석해 "변이 바이러스로 인한 또 다른 팬데믹이 있을 수 있어 백신 수요가 여전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자리에는 SK바이오사이언스, 대웅제약, 종근당의 대표와 연구개발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 대표는 "불합리한 규제를 어떻게 없앨 것인가가 숙제"라며 "생명 안전과 관련된 것이어서 규제가 따르는 것은 어쩔 수 없지만 국제기준이 맞지 않는다거나 중복인 규제, 관행적인 규제는 걷어내도 되지 않나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개발단계까지는 규제를 완화해 연구·개발 사업을 지원하고, 개발 이후엔 선(先) 구매 등 판매를 지원하고 보장하는 작업이 계속되어야 안심하고 개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1호가 아니어도 지원하겠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발언을 언급하며 "1호가 아니어도 된다. 개발만 해달라. 그러면 사드리겠다"고 강조했다.

코로나19 백신·치료제 신속개발 건의서 받는 이낙연
코로나19 백신·치료제 신속개발 건의서 받는 이낙연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24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코로나19 백신·치료제 국내개발 동향과 전망'을 주제로 열린 국난극복 K-뉴딜위원회 토론회에서 제약사 대표들로부터 국산 치료제 신속개발을 위한 건의서를 받고 있다. 왼쪽부터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대표, 이낙연 대표, 김영주 종근당 대표,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 zjin@yna.co.kr

cho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