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금이나마 도움 됐으면"…정읍 익명 독지가 마스크 7천장 기부

송고시간2021-02-24 14:01

beta

익명의 독지가가 전북 정읍시 옹동면민을 위해 써달라며 마스크 7천장을 기부해 훈훈함을 주고 있다.

24일 정읍시에 따르면 지난 22일 옹동면사무소에 KF94 마스크 7천장(350만원 상당)이 택배로 배달됐다.

기부자는 면사무소에 전화를 걸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지쳐 있는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마스크 (PG)
마스크 (PG)

[권도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정읍=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익명의 독지가가 전북 정읍시 옹동면민을 위해 써달라며 마스크 7천장을 기부해 훈훈함을 주고 있다.

24일 정읍시에 따르면 지난 22일 옹동면사무소에 KF94 마스크 7천장(350만원 상당)이 택배로 배달됐다.

기부자는 면사무소에 전화를 걸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지쳐 있는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름이라도 알려달라는 요청에 기부자는 "정읍 산성초등학교 졸업생"이라면서 끝까지 익명을 당부했다.

면사무소는 기부자가 보낸 마스크를 면민 1천600여명에게 골고루 지원할 예정이다.

김정균 면장은 "모두 어려운 상황에서도 따뜻한 선행을 베푼 기부자에게 감사하다"며 "마스크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sollens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