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드론 택배' 시대 열렸다…국토부, 배송용 사업등록증 첫 발급

송고시간2021-02-24 11:00

beta

부산 남외항 부두에서 인근에 정박한 선박까지 드론으로 물품을 나르는 '화물배송용 드론'이 정식 사업등록증을 받아 첫 비행에 나선다.

국내에서 드론 택배 사업을 위한 사업등록증이 발급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국토교통부는 24일 드론을 활용한 해상 물품 배송을 위한 사업등록증을 발급했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부산 부두에서 선박까지 유상배송…소요 시간 단축·비용 절감 기대

드론 활용 물품 배송 과정
드론 활용 물품 배송 과정

[국토교통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부산 남외항 부두에서 인근에 정박한 선박까지 드론으로 물품을 나르는 '화물배송용 드론'이 정식 사업등록증을 받아 첫 비행에 나선다.

국내에서 드론 택배 사업을 위한 사업등록증이 발급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국토교통부는 24일 드론을 활용한 해상 물품 배송을 위한 사업등록증을 발급했다고 밝혔다.

사업자는 ㈜해양드론기술로, 2018년 설립된 이 업체는 해양드론 연구개발, 해군함정 항공촬영, 수중드론 운영 등에 특화된 드론 전문업체라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그동안 화물배송에 드론을 활용해 시험이나 실증을 한 사례는 많았지만, 화물배송을 위한 사업등록증이 발급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사업등록증 발급으로 해양드론기술은 부산 남외항 부두에서 2㎞ 정도 떨어진 해상에 정박 중인 국내 내항선박에 휴대전화 유심카드, 서류, 소독약, 마스크 등 선원이 필요한 경량 물품을 드론으로 배송하게 된다.

기존에 배를 이용해 물품을 나를 때는 40분가량이 걸렸지만, 드론을 이용하면 5분 만에 배송이 완료될 것으로 기대된다. 운송에 드는 비용도 40만 원에서 5만 원 수준으로 줄어들 전망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사업등록증 발급 외에도 보험 가입 등 준비 절차가 필요해 당장은 아니더라도 조만간 유상 배송 사업이 시작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부산지방항공청은 사업의 안전성을 검증하기 위해 등록증 발급 전 3차례 현장검증, 전문가 교육, 기술적 검토 등을 진행했다.

드론 배송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영향에 따른 비대면 배송에 적합하고, 바다 위를 운송할 경우 추락으로 인한 2차 사고나 사생활 침해 등에 대한 우려도 비교적 작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김상도 국토부 항공정책실장은 "틈새시장을 발굴해 사업화한 사례로서 규모는 크지 않지만 국내 최초로 시도되는 드론 유상 배송사업이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향후 드론 배송지역 확대 등 사업 활성화를 위해 운영가이드를 마련하고, 연구개발(R&D) 중인 K-드론 시스템과의 연계 등을 지속해서 추진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kih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