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CJ대한통운 중동 자회사, 우즈베크 천연가스 처리시설 물류 수주

송고시간2021-02-24 09:01

beta

CJ ICM은 중국과 벨기에, 스페인, 독일, 이탈리아 등 5개국에서 천연가스 처리시설 건설에 필요한 기자재를 선적해 우즈베키스탄 천연가스 처리시설 건설 지역까지 해상 운송, 환적, 통관, 하역, 내륙 운송까지 처리한다.

CJ대한통운은 이번 프로젝트 물류 수주를 기반으로 초중량물 운송사업을 적극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CJ대한통운 프로젝트 물류 참고사진
CJ대한통운 프로젝트 물류 참고사진

[CJ대한통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CJ대한통운은 중동 지역 자회사 CJ ICM이 우즈베키스탄의 천연가스 처리시설 건설을 위한 프로젝트 물류를 수주했다고 24일 밝혔다

프로젝트 물류는 대규모 사회기반시설 설치와 생산시설물 건설 등 특정 프로젝트를 수행하는데 필요한 자재와 중량물을 현장 일정에 맞춰 운송, 공급하는 물류를 의미한다.

CJ ICM은 중국과 벨기에, 스페인, 독일, 이탈리아 등 5개국에서 천연가스 처리시설 건설에 필요한 기자재를 선적해 우즈베키스탄 천연가스 처리시설 건설 지역까지 해상 운송, 환적, 통관, 하역, 내륙 운송까지 처리한다. 운송품 무게는 500t 이상인 초중량물을 포함해 총 8천t 규모다.

CJ대한통운은 "초중량물 운송은 작은 충격에도 흔들림이 커 물류 설계기술과 경험이 전제돼야 하는 프로젝트"라면서 "중량물 운송 전문인력과 화물선, 운송 차량, 유압식 모듈 트레일러 등 대규모의 인력과 물류 장비가 투입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CJ대한통운은 이번 프로젝트 물류 수주를 기반으로 초중량물 운송사업을 적극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zitro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