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내 최대 3D 프린팅 산업 중심도시'…울산시 공식 선포

송고시간2021-02-24 14:00

beta

울산시가 국내 최대 3차원(3D) 프린팅 산업 중심 도시 조성을 공식 선포했다.

24일 송철호 울산시장은 테크노일반산업단지에서 열린 3D 프린팅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 개소식에서 3D 프린팅 산업 비전을 선포하고, 추진 전략을 발표했다.

울산의 3D 프린팅 산업 비전은 '제조 혁신을 주도하는 국내 최대 3D 프린팅 산업 중심 도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핵심 기술 확보·산업 적용 확산 등 3대 추진전략·9개 세부과제 발표

3D프린팅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 개소
3D프린팅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 개소

(울산=연합뉴스) 24일 울산시 남구 테크노일반산업단지에서 열린 3D프린팅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 개소식에서 송철호 울산시장 등이 3D프린팅으로 만든 보트를 구경하고 있다. 2021.2.24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km@yna.co.kr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울산시가 국내 최대 3차원(3D) 프린팅 산업 중심 도시 조성을 공식 선포했다.

24일 송철호 울산시장은 테크노일반산업단지에서 열린 3D 프린팅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 개소식에서 3D 프린팅 산업 비전을 선포하고, 추진 전략을 발표했다.

울산의 3D 프린팅 산업 비전은 '제조 혁신을 주도하는 국내 최대 3D 프린팅 산업 중심 도시'다.

3대 추진 전략은 ▲ 3D 프린팅 혁신 성장 기반 구축 ▲ 핵심 기술 확보 및 산업 적용 확산 ▲ 3D 프린팅 저변 확대 및 인력 양성이다.

이 전략은 2030년까지 8개 혁신 기관 구축, 핵심 기술 확보 및 상용화 100건, 전문 기업 150개 사 육성, 일자리 1천400개 창출을 목표로 한다.

시는 9개 세부 과제도 마련했다.

우선 3D 프린팅 기반 구축과 협업 체제 강화를 위해 산·학·연 전문가가 함께 참여하는 3D 프린팅 산업 발전위원회를 구성해 운영한다.

의료나 바이오, 에너지 등 고부가 가치 산업에 대해서는 3D 프린팅 특화 분야 기업 지원 시설 확충 사업을 펼친다.

소재·기술·산업별 전문 지원 센터를 운영해 3D 프린팅 전 주기적 기술 지원 기반을 구축한다.

3D프린팅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 개소
3D프린팅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 개소

(울산=연합뉴스) 24일 울산시 남구 테크노일반산업단지에서 열린 3D프린팅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 개소식에서 송철호 울산시장 등 참석자들이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2021.2.24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3D 프린팅 소재 국산화와 공급 생태계 확보를 위해 소재 평가 표준 가이드라인을 정립하고, 미래형 자동차 공정 혁신과 부품 기술 개발로 사업성을 확보한다.

3D 프린팅 수요·공급 기업 연계 부품 개발과 사업화도 추진한다.

또 현장 맞춤형 3D 프린팅 전문 인력 양성, 3D 프린팅 표준화 및 인증 지원 체계 강화, 3D 프린팅 관련 기술·정보 보급 및 확산으로 산업 저변을 지속해서 확대하고 기술을 고도화한다.

송철호 시장은 "3D 프린팅 산업이 국내 최대의 제조업 기반을 갖춘 울산에서 꽃핀다면, 기존 주력 산업과 신산업 모두 큰 경쟁력 강화 효과를 거둘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날 개소식에서는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 건립과 3D 프린팅 산업 육성에 힘쓴 유공자 10명이 시장 표창을 받았다.

또 70여 개 기업과 기관이 함께 3D 프린팅 산업 육성을 위한 공동 선언으로 협력을 다짐했다.

한편 창업 기업 유치와 지원을 담당하는 3D 프린팅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는 2017년부터 2020년까지 총사업비 283억원으로 건립됐다.

지하 1층, 지상 5층 규모로, 56실의 기업 입주 공간 중 현재 19개 기업체가 37실에 입주해 있다.

3D프린팅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 개소
3D프린팅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 개소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yongt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