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K-유튜버' 키운다…크리에이티브포스 700팀 지원

송고시간2021-02-24 06:00

beta

서울시는 유튜브에서 활동하는 1인 미디어이자 서울시 영상 홍보대사인 '크리에이티브 포스'를 현재 604팀에서 700팀으로 늘려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크리에이티브 포스는 서울시 정책과 중소기업 콘텐츠를 국내외에 알리는 역할을 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시청
서울시청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시는 유튜브에서 활동하는 1인 미디어이자 서울시 영상 홍보대사인 '크리에이티브 포스'를 현재 604팀에서 700팀으로 늘려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크리에이티브 포스는 서울시 정책과 중소기업 콘텐츠를 국내외에 알리는 역할을 한다. 인도네시아, 스페인, 영미권에서 한류를 주제로 활동하는 여러 1인 유튜버가 이 소속이라고 시는 전했다.

선발되면 편집·촬영 장비, 콘텐츠 제작 교육, 네트워킹, 수익 확보 등을 서울시가 지원한다.

오는 4월부터 10월까지 격월로 선발한다. 성별, 연령 제한은 없고 서울에서 꾸준하게 활동할 수 있어야 한다.

유튜브에 대한 관심도와 앞으로의 채널 성장 가능성 등을 평가하며 채널 내 콘텐츠를 10개 이상 보유해야 한다.

시는 "크리에이티브 포스 활동은 경쟁력 있는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