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장휘국 광주교육감 "등교수업 확대·원격수업 내실화"

송고시간2021-02-23 11:21

beta

장휘국 광주시교육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새 학기에는 등교수업을 확대하고 원격수업을 내실화하겠다고 밝혔다.

장 교육감은 23일 오전 시 교육청 상황실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올해는 등교수업을 최대한 늘린다는 방침 아래에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등교수업을 탄력적으로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장 교육감은 원격수업을 내실 있게 하고, 교사 역량을 키우겠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새학년 맞아 기자회견…"정보화 소외계층에 대한 지원도 강화"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연합뉴스 자료]

(광주=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장휘국 광주시교육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새 학기에는 등교수업을 확대하고 원격수업을 내실화하겠다고 밝혔다.

장 교육감은 23일 오전 시 교육청 상황실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올해는 등교수업을 최대한 늘린다는 방침 아래에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등교수업을 탄력적으로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가 유지되면 전체 학생의 3분의 2 등교 원칙하에 유치원생과 초등학교 1, 2학년, 고등학교 3학년, 특수학교·특수학급 학생들은 매일 등교하도록 하면서 등교 학생 수를 최대한 늘리겠다는 것이다.

소규모 학교의 등교수업도 확대한다고 밝혔다.

장 교육감은 "초·중·고 300명 이하와 300명 초과 400명 이하이면서 학급당 평균 학생 수 25명 이하인 학교는 거리두기 2.5단계까지 등교 인원을 자율적으로 결정한다"고 말했다.

이렇게 되면 지난해 광주 초·중·고 68개교에서 올해는 30개교가 늘어난 98개교가 등교 인원을 자율 조정할 수 있다.

장 교육감은 원격수업을 내실 있게 하고, 교사 역량을 키우겠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지난해 개발된 1천889편의 원격교육 콘텐츠에다 새 학기에 맞춰 627편의 원격교육 콘텐츠를 추가로 제작해 보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장 교육감은 "특히 학생과 교사가 실시간으로 서로를 볼 수 있는 쌍방향 수업 확대를 위해 광주 화상수업 플랫폼 '미더스(MeetUs)'를 구축해 운영하겠다"면서 "미더스는 광주시교육청만을 위한 학습관리시스템이 포함된 원격 화상 플랫폼으로 3월 중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며, 학생·교직원 2만 명 동시접속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또한 정보화 소외계층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덧붙였다.

장 교육감은 "지난해까지 저소득층에 2천635대의 PC를 지원했고, 올해 380대를 더해 3천15대를 지원한다"며 "이와 별도로 올해 전체 학교에 원격수업을 위한 1만1천890대의 스마트기기를 보급하고 6월까지 광주 전체 학교의 일반교실에 무선 인터넷망 구축을 완료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방과 후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하던 돌봄교실을 학교 여건과 수요에 따라 오후 7시까지 탄력적으로 운영하고, 방과 후 강사나 퇴직 교원을 명예교사로 위촉해 돌봄교실을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shch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