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학폭 의혹' (여자)아이들 수진 "폭행한 적 단 한 번도 없어"

송고시간2021-02-22 09:49

beta

걸그룹 (여자)아이들 수진이 중학생 시절 학교폭력(학폭) 가해자라는 폭로가 잇달아 나오자 사실이 아니라고 직접 반박하고 나섰다.

수진은 22일 팬 커뮤니티에 직접 글을 올려 "단 한 번도 그 친구에게 폭행을 가한 적이 없다"며 왕따를 주도하거나 금품을 빼앗은 적도 없다고 밝혔다.

그는 학창 시절 학생에 어울리지 않은 옷차림을 한 적이 있고 흡연을 한 적도 있지만, 해당 누리꾼의 주장 중에서 "정말 억울한 부분이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동창 서신애에 욕설 주장에 "학창 시절 대화해보지도 않아"

(여자)아이들 수진
(여자)아이들 수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걸그룹 (여자)아이들 수진이 중학생 시절 학교폭력(학폭) 가해자라는 폭로가 잇달아 나오자 사실이 아니라고 직접 반박하고 나섰다.

최근 한 누리꾼은 자신의 친동생이 수진과 중학교 동창이며 그에게서 금품 갈취 등 학교폭력을 당했다는 주장을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게재했고, 이에 대해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부인한 바 있다.

그러나 해당 누리꾼은 재차 글을 올려 수진의 학폭을 주장했고, 다른 온라인 커뮤니티에도 이와 비슷한 글이 지속해서 올라오며 파장이 커졌다.

이에 수진은 22일 팬 커뮤니티에 직접 글을 올려 "단 한 번도 그 친구에게 폭행을 가한 적이 없다"며 왕따를 주도하거나 금품을 빼앗은 적도 없다고 밝혔다.

그는 학창 시절 학생에 어울리지 않은 옷차림을 한 적이 있고 흡연을 한 적도 있지만, 해당 누리꾼의 주장 중에서 "정말 억울한 부분이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아울러 수진은 동창인 배우 서신애를 괴롭혔다는 주장에 관해서도 "서신애 배우님과는 학창 시절 대화를 나눠본 적도 없다"며 "이분께도 이 일로 피해가 간 거 같아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앞서 게재된 최초 폭로 글에는 수진이 서신애에게 욕설을 하고 다른 친구와 싸움을 붙였다는 주장이 있었다.

서신애는 수진의 소속사가 학교폭력을 부인하는 입장문을 낸 직후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None of your excuse"(변명할 필요 없다)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일부 누리꾼은 이것이 수진을 겨냥해 한 말이라고 추측하면서 논란이 커졌다.

배우 서신애
배우 서신애

[연합뉴스 자료사진]

ramb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