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마스크 등 7가지 K-방역 물품 6개국에 133억원어치 수출

송고시간2021-02-19 10:17

beta

조달청이 추진 중인 K-방역 해외조달시장 진출 지원사업이 성과를 내고 있다.

지난해부터 국내 기업들은 조달청 'K-방역 해외조달시장 진출 통합지원사업'과 'K-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를 통해 1천208만달러(133억원) 규모의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이들 기업은 미국, 카타르, 이집트 등 6개국과 마스크, 비접촉온도계, 얼굴 가림막 등 7개 품목을 수출계약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조달청, 해외조달시장 진출 지원 성과

K-방역 수출계약 체결식
K-방역 수출계약 체결식

[조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조달청이 추진 중인 K-방역 해외조달시장 진출 지원사업이 성과를 내고 있다.

지난해부터 국내 기업들은 조달청 'K-방역 해외조달시장 진출 통합지원사업'과 'K-방역 온라인 나라장터 엑스포'를 통해 1천208만달러(133억원) 규모의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이들 기업은 미국, 카타르, 이집트 등 6개국과 마스크, 비접촉온도계, 얼굴 가림막 등 7개 품목을 수출계약했다.

미국 바이든 정부 출범 후 우리나라 KF94 마스크 인기가 높아지는 가운데, 우리 조달기업은 지난해 560만달러(61억6천만원)어치를 미국에 수출했다.

19일에는 4개 국내기업이 미국 조달 공급사와 565만달러(62억원)의 수출계약을 맺는 성과를 냈다.

이번 계약을 통해 국내 기업들은 면 마스크(436만달러), 비접촉온도계(52만달러), 치과용 마스크(45만달러), 얼굴 가림막(32만달러) 등 4개 품목을 워싱턴 D.C., 버지니아· 플로리다·메릴랜드주 정부로 납품할 예정이다.

이상윤 조달청 기획조정관은 "대한민국 정부가 인정하는 K-방역기업이라는 점이 이번 수출 계약의 열쇠가 됐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기업을 발굴해 해외조달시장 진출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