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시 기술창업 인큐베이팅 사업 시작…올해 100개사 지원

송고시간2021-02-19 08:25

beta

부산시는 19일부터 부산경제진흥원 창업지원센터와 기술기반 예비·초기 창업기업을 육성하는 2021 기술창업 인큐베이팅 사업을 시작한다.

올해는 부산지역 기술제조, IT·ICT, 지식기반 제조 및 서비스 분야 등 예비창업기업 30개사와 1년 이내 초기창업기업 70개사를 구분해 선발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부산시청
부산시청

[촬영 조정호]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부산시는 19일부터 부산경제진흥원 창업지원센터와 기술기반 예비·초기 창업기업을 육성하는 2021 기술창업 인큐베이팅 사업을 시작한다.

이 사업은 2010년부터 11년간 약 2천개의 창업 기업을 지원해 누적 매출 약 6천800억원과 5천200명의 고용 창출 효과를 거뒀다.

올해는 부산지역 기술제조, IT·ICT, 지식기반 제조 및 서비스 분야 등 예비창업기업 30개사와 1년 이내 초기창업기업 70개사를 구분해 선발한다.

부경대 용당캠퍼스 내 부산창업지원센터에 1년간 창업공간을 제공하고 일대일 맞춤형 창업교육 프로그램 및 컨설팅, 사업화 자금(최대 1천600만원), 판로 및 투자유치 지원, 전자상거래 분야 컨설팅 프로그램도 지원한다.

신청방법은 다음 달 19일까지 부산창업포털(www.busanstartup.kr) 및 창업지원사업 통합관리시스템(www.bs-net.kr)에서 접수하면 된다.

부산시는 1차 서류심사 및 2차 사업계획서 심사를 거쳐 4월 초 최종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win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