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권익위, 포항 수성사격장 주민 피해 현장조사

송고시간2021-02-18 17:47

beta

국민권익위원회가 주한미군 아파치헬기 사격훈련으로 군 당국과 주민이 갈등을 빚고 있는 경북 포항수성사격장 현장 조사에 나섰다.

권익위 현장조사단은 18일 포항 남구 장기면에 있는 수성사격장 일원을 찾아 주민과 만났다.

포항 장기면 주민들로 구성된 포항수성사격장반대대책위원회는 지난달 주한미군 아파치헬기 사격훈련으로 피해를 본다며 사격훈련 취소와 사격장 폐쇄를 촉구하는 주민 2천800여 명의 서명을 받아 권익위에 고충 민원을 신청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북 포항 수성사격장 주변에 온 국민권익위원회 현장조사단
경북 포항 수성사격장 주변에 온 국민권익위원회 현장조사단

[포항수성사격장반대대책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국민권익위원회가 주한미군 아파치헬기 사격훈련으로 군 당국과 주민이 갈등을 빚고 있는 경북 포항수성사격장 현장 조사에 나섰다.

권익위 현장조사단은 18일 포항 남구 장기면에 있는 수성사격장 일원을 찾아 주민과 만났다.

조현측 포항수성사격장반대대책위원장은 간담회에서 "장기면민은 지난 56년간 육군, 해군, 방산업체 등의 연중 계속된 사격훈련 소음과 진동, 산불 등으로 극심한 불안감과 공포를 느낀다"고 어려움을 털어놓았다.

이어 소음 및 진동에 의한 난청질환·건물균열 등 피해, 군부대 전차 등 차량 이동에 따른 매연·소음·교통체증 피해, 군용지에 따른 땅값 하락·투자 기피, 포사격 훈련에 따른 탄환 피해 등을 설명했다.

권익위는 19일에도 수성사격장 일원에서 현장 조사를 할 예정이다.

포항 장기면 주민들로 구성된 포항수성사격장반대대책위원회는 지난달 주한미군 아파치헬기 사격훈련으로 피해를 본다며 사격훈련 취소와 사격장 폐쇄를 촉구하는 주민 2천800여 명의 서명을 받아 권익위에 고충 민원을 신청했다.

경북 포항수성사격장반대대책위원회와 간담회하는 국민권익위원회 현장조사단
경북 포항수성사격장반대대책위원회와 간담회하는 국민권익위원회 현장조사단

[포항수성사격장반대대책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